KBS NEWS

뉴스

부산 사찰에 나타난 홍라희 여사…남편과 아들을 향한 합장
부산 사찰에 나타난 홍라희 여사…남편·아들 향한 합장
3년 이상 의식을 못 찾고 있는 남편, 구속된 장남, 이혼 소송 중인 큰 딸, 10여년전 세상을...
또 다른 ‘미니스커트’ 논란…LPGA 골프선수도 ‘착용 금지’
또 다른 ‘미니스커트’ 논란…LPGA 선수도 ‘착용 금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의 '미니스커트 여성' 동영상이 전 세계적으로 화제가 됐다. 지난 15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금비 6회] 오지호-박진희, 따뜻했던 첫 포옹
입력 2016.12.02 (17:41) TV특종
[금비 6회] 오지호-박진희, 따뜻했던 첫 포옹
‘오 마이 금비’ 오지호, 박진희가 따뜻한 인간미가 섞인 어른들의 포옹으로 힐링 로맨스를 본격화했다.

1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6회)에서는 캐나다행을 포기한 고강희(박진희)와 그 결정에 기쁨으로 벅차하던 모휘철(오지호)이 애틋한 첫 포옹을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자, 미련 없이 한국을 떠나려 했던 강희. 하지만 우연인 듯 운명처럼 다가온 유금비(허정은)는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한 강희의 속마음을 타로점으로 꿰뚫었고, 함께 할수록 계속 보고, 같이 살고 싶어졌다. 과거 동생 준희가 여섯 살 나이에 세상을 떠난 후, 17년 만에 환한 웃음을 되찾게 될 정도로 말이다.

유산으로 남겨진 아버지의 고미술품을 처분하려다 만나게 된 금비의 아빠 휘철 역시 강희가 캐나다행을 주저하는 이유 중 하나였다. 마음속 상처 때문에 사람보단 나무와 함께하는 게 더욱 편안했던 강희였지만, 가끔씩 반짝이는 휘철의 순수한 진심은 자려고 누운 순간에도 마음을 설레게 한 것.

결국,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한 금비와 휘철 곁에 남기로 한 강희. “떠나면 소중한 걸 놓치게 되고, 머물면 많이 울게 될 거예요”라는 금비의 말처럼, 두 사람의 곁에서 많이 울게 된다고 해도, 소중한 걸 놓치지 않기 위해 자신을 안은 휘철을 따스하게 감싸며 애틋한 풍경을 그려냈다.

관계자는 “앞으로는 지난 방송에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게 된 휘철과 강희의 힐링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불장난처럼 쉽고 가벼운 로맨스가 아닌, 따뜻한 인간미가 넘치는 어른들의 힐링 로맨스로 시청자들에게 훈훈한 기운을 더해줄 것”이라고 전해 남은 전개에 기대감을 높였다.





TV특종: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 관련뉴스

  • [금비 6회] 오지호-박진희, 따뜻했던 첫 포옹
    • 입력 2016.12.02 (17:41)
    TV특종
[금비 6회] 오지호-박진희, 따뜻했던 첫 포옹
‘오 마이 금비’ 오지호, 박진희가 따뜻한 인간미가 섞인 어른들의 포옹으로 힐링 로맨스를 본격화했다.

1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6회)에서는 캐나다행을 포기한 고강희(박진희)와 그 결정에 기쁨으로 벅차하던 모휘철(오지호)이 애틋한 첫 포옹을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자, 미련 없이 한국을 떠나려 했던 강희. 하지만 우연인 듯 운명처럼 다가온 유금비(허정은)는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한 강희의 속마음을 타로점으로 꿰뚫었고, 함께 할수록 계속 보고, 같이 살고 싶어졌다. 과거 동생 준희가 여섯 살 나이에 세상을 떠난 후, 17년 만에 환한 웃음을 되찾게 될 정도로 말이다.

유산으로 남겨진 아버지의 고미술품을 처분하려다 만나게 된 금비의 아빠 휘철 역시 강희가 캐나다행을 주저하는 이유 중 하나였다. 마음속 상처 때문에 사람보단 나무와 함께하는 게 더욱 편안했던 강희였지만, 가끔씩 반짝이는 휘철의 순수한 진심은 자려고 누운 순간에도 마음을 설레게 한 것.

결국,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한 금비와 휘철 곁에 남기로 한 강희. “떠나면 소중한 걸 놓치게 되고, 머물면 많이 울게 될 거예요”라는 금비의 말처럼, 두 사람의 곁에서 많이 울게 된다고 해도, 소중한 걸 놓치지 않기 위해 자신을 안은 휘철을 따스하게 감싸며 애틋한 풍경을 그려냈다.

관계자는 “앞으로는 지난 방송에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게 된 휘철과 강희의 힐링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불장난처럼 쉽고 가벼운 로맨스가 아닌, 따뜻한 인간미가 넘치는 어른들의 힐링 로맨스로 시청자들에게 훈훈한 기운을 더해줄 것”이라고 전해 남은 전개에 기대감을 높였다.





TV특종: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 관련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