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지난해 건강보험 부당 청구액이 처음으로 6천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취재후]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17일 산케이 신문의 1면. '다케시마(독도)에 위안부상계획'이라는 커다란 제목의 1면 기사가 실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청와대, 디도스 공격 예고에 “고의 트래픽 유발 불법”
입력 2016.12.02 (21:10) | 수정 2016.12.02 (21:15) 인터넷 뉴스
청와대, 디도스 공격 예고에 “고의 트래픽 유발 불법”
청와대는 2일(오늘) '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이 일반 국민에게 청와대 홈페이지를 공격하는 '국민 디도스(DDos) 공격'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고의적으로 트래픽을 유발하는 것은 불법"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이날 홈페이지에 안내문을 올려 "홈페이지의 안정적인 운영을 방해할 목적으로 특정 시간에 고의적 트래픽을 유발하는 행위는 분산서비스거부공격(디도스)으로 간주될 수 있으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고의로 홈페이지를 다운시키려는 움직임이 있어 이는 불법이라는 안내문을 게시했다"면서 "현재까지 홈페이지는 정상적으로 서비스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은 "2일 오후 2시를 시작으로 매일 오후 2시와 3일 저녁 7시에 청와대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F5(새로고침)키를 연타해 홈페이지를 마비시키자"며 '국민 디도스 공격'을 제안했다.

디도스는 서버가 처리할 수 있는 용량을 초과하는 정보를 한꺼번에 보내 과부하를 일으킴으로써 접속을 지연시키거나 다운시키는 공격 방식이다.
  • 청와대, 디도스 공격 예고에 “고의 트래픽 유발 불법”
    • 입력 2016.12.02 (21:10)
    • 수정 2016.12.02 (21:15)
    인터넷 뉴스
청와대, 디도스 공격 예고에 “고의 트래픽 유발 불법”
청와대는 2일(오늘) '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이 일반 국민에게 청와대 홈페이지를 공격하는 '국민 디도스(DDos) 공격'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고의적으로 트래픽을 유발하는 것은 불법"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이날 홈페이지에 안내문을 올려 "홈페이지의 안정적인 운영을 방해할 목적으로 특정 시간에 고의적 트래픽을 유발하는 행위는 분산서비스거부공격(디도스)으로 간주될 수 있으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고의로 홈페이지를 다운시키려는 움직임이 있어 이는 불법이라는 안내문을 게시했다"면서 "현재까지 홈페이지는 정상적으로 서비스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은 "2일 오후 2시를 시작으로 매일 오후 2시와 3일 저녁 7시에 청와대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한 뒤 F5(새로고침)키를 연타해 홈페이지를 마비시키자"며 '국민 디도스 공격'을 제안했다.

디도스는 서버가 처리할 수 있는 용량을 초과하는 정보를 한꺼번에 보내 과부하를 일으킴으로써 접속을 지연시키거나 다운시키는 공격 방식이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