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특검, 인터폴에 ‘정유라 적색수배’ 요청
입력 2016.12.27 (21:12) 수정 2016.12.27 (22:1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럽에 체류하고 있는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에 대해 특검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인터폴 적색수배는 체포영장과 유사한 효력이 있어 해당 국가에서 정 씨가 체포되면 즉각 국내 송환작업이 이뤄지게 됩니다.

최준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를 강제 귀국 시키기 위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체포영장 발부와 여권 무효화 작업, 기소중지와 지명수배에 이은 국제적인 압박 수단입니다.

인터폴이 적색수배 요청을 받아들이면 전 세계 회원국들에 국제 수배령이 내려지고, 정 씨의 신병이 확보되면 국내 송환이 추진됩니다.

<녹취> 이규철(특검보) : "체포영장 피의사실에 기재돼 있는 범죄 사실만으로도 적배수배 요건이 된다고 판단하였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의 제3자 뇌물수수 의혹을 밝히기 위한 특검의 수사 속도 역시 빨라지고 있습니다.

문형표 전 보건복지부 장관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을 잇따라 소환했고, 오늘(27일) 새벽까지 조사했던 홍완선 전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도 다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국민연금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을 찬성하게된 과정에 안 전 수석 등 청와대 관계자와 문 전 장관과 홍 전 본부장을 연결하는 외압 고리를 찾아내겠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특검팀은 청와대에 대한 압수수색은 신중을 기해야 한다며 여러 분야의 수사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압수수색 대상과 시점을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준혁입니다.
  • 특검, 인터폴에 ‘정유라 적색수배’ 요청
    • 입력 2016-12-27 21:14:44
    • 수정2016-12-27 22:16:02
    뉴스 9
<앵커 멘트>

유럽에 체류하고 있는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에 대해 특검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인터폴 적색수배는 체포영장과 유사한 효력이 있어 해당 국가에서 정 씨가 체포되면 즉각 국내 송환작업이 이뤄지게 됩니다.

최준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를 강제 귀국 시키기 위해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했습니다.

체포영장 발부와 여권 무효화 작업, 기소중지와 지명수배에 이은 국제적인 압박 수단입니다.

인터폴이 적색수배 요청을 받아들이면 전 세계 회원국들에 국제 수배령이 내려지고, 정 씨의 신병이 확보되면 국내 송환이 추진됩니다.

<녹취> 이규철(특검보) : "체포영장 피의사실에 기재돼 있는 범죄 사실만으로도 적배수배 요건이 된다고 판단하였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의 제3자 뇌물수수 의혹을 밝히기 위한 특검의 수사 속도 역시 빨라지고 있습니다.

문형표 전 보건복지부 장관과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을 잇따라 소환했고, 오늘(27일) 새벽까지 조사했던 홍완선 전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도 다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국민연금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을 찬성하게된 과정에 안 전 수석 등 청와대 관계자와 문 전 장관과 홍 전 본부장을 연결하는 외압 고리를 찾아내겠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특검팀은 청와대에 대한 압수수색은 신중을 기해야 한다며 여러 분야의 수사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압수수색 대상과 시점을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준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