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부산 소녀상 주변 현수막 훼손 40대 검거
입력 2017.01.11 (17:14) | 수정 2017.01.11 (17:32)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부산 소녀상 주변 현수막 훼손 40대 검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부산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주변의 현수막을 훼손했던 용의자가 닷새 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특수손괴 혐의로 42살 이모 씨를 붙잡아 조사 중입니다.

이 씨는 지난 6일 새벽 3시 반쯤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주변에 설치된 플래카드 12개 가운데 4개를 흉기로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경찰 조사에서 "소녀상 관련 집회로 시끄럽고 교통이 막힌 데 화가 나 이같은 일을 벌였다"고 진술했습니다.
  • 부산 소녀상 주변 현수막 훼손 40대 검거
    • 입력 2017.01.11 (17:14)
    • 수정 2017.01.11 (17:32)
    뉴스 5
부산 소녀상 주변 현수막 훼손 40대 검거
부산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주변의 현수막을 훼손했던 용의자가 닷새 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특수손괴 혐의로 42살 이모 씨를 붙잡아 조사 중입니다.

이 씨는 지난 6일 새벽 3시 반쯤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주변에 설치된 플래카드 12개 가운데 4개를 흉기로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경찰 조사에서 "소녀상 관련 집회로 시끄럽고 교통이 막힌 데 화가 나 이같은 일을 벌였다"고 진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