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검 “최순실 오늘 체포하지 않아”…26일 소환 검토
특검 “최순실 오늘 체포하지 않아”…26일 소환 검토
'최순실 게이트'를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최순실 씨에 대한 강제 소환이 오늘(23일) 당장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어제(22일) 최순실 씨에 대해 업무방해 혐의로 체포영
‘언론과의 전쟁’ 트럼프 정부 “필사적으로 싸울 것”
‘언론과의 전쟁’ 트럼프 정부 “필사적으로 싸울 것”
[연관 기사] ☞ [뉴스광장] 트럼프 정부, 연일 언론과 날선 ‘공방’ 도널드 트럼프 미국 새 행정부가 출범과 동시에 '언론과의 전쟁'을 선포한 모양새다. 트럼프 대통령이 21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일교차 커져 고로쇠 생산량 증가 기대
입력 2017.01.14 (06:46) | 수정 2017.01.14 (07:30)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일교차 커져 고로쇠 생산량 증가 기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간만에 찾아온 겨울 추위가 반가운 이들이 있습니다.

봄의 전령이라 불리는 고로쇠를 채취하는 농민들인데요.

일교차가 클수록 수확량이 많아지기 때문입니다.

김해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이른 아침부터 산행에 나선 이들이 멈춘 곳은 전남 장성 백암산 해발 200m 중턱.

나무에 조그마한 구멍을 내고 기다리기를 몇 시간.

마침내 한방울 한방울 고로쇠 수액이 맺힙니다.

이렇게 해서 나무 한 그루에서 하루에 채취할 수 있는 양은 500ml 정도.

예년의 절반 수준입니다.

수액 채취에 적합한 기온은 아침 영하 5도 낮은 영상 7도로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져야 하는데, 그동안 아침에도 영상을 웃도는 포근한 날씨가 이어졌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김대중(장성 백암산 고로쇠 채취 경력 23년): "옛날처럼 삼한 사온이 반복이 돼야만이 생산이 많이 돼죠. 따뜻할 때는 계속 따뜻하고 해서 영향을 많이 받죠."

소득은 줄었지만, 위생적인 생산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않았습니다.

채취자 이력이 포함된 QR 코드를 삽입하고, 저온살균 생산라인으로 유통기한도 늘렸습니다.

<인터뷰> 정동일(남촌 고로쇠 채취 영농조합법인) : "정제를 하고 필터링을 거침으로써 오랜 기간 동안 깨끗하게 보관할 수 있고."

드디어 찾아 온 겨울다운 날씨에 다음주부터는 지리산과 백운산에서도 고로쇠 수액 채취가 시작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 일교차 커져 고로쇠 생산량 증가 기대
    • 입력 2017.01.14 (06:46)
    • 수정 2017.01.14 (07:30)
    뉴스광장 1부
일교차 커져 고로쇠 생산량 증가 기대
<앵커 멘트>

간만에 찾아온 겨울 추위가 반가운 이들이 있습니다.

봄의 전령이라 불리는 고로쇠를 채취하는 농민들인데요.

일교차가 클수록 수확량이 많아지기 때문입니다.

김해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이른 아침부터 산행에 나선 이들이 멈춘 곳은 전남 장성 백암산 해발 200m 중턱.

나무에 조그마한 구멍을 내고 기다리기를 몇 시간.

마침내 한방울 한방울 고로쇠 수액이 맺힙니다.

이렇게 해서 나무 한 그루에서 하루에 채취할 수 있는 양은 500ml 정도.

예년의 절반 수준입니다.

수액 채취에 적합한 기온은 아침 영하 5도 낮은 영상 7도로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져야 하는데, 그동안 아침에도 영상을 웃도는 포근한 날씨가 이어졌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김대중(장성 백암산 고로쇠 채취 경력 23년): "옛날처럼 삼한 사온이 반복이 돼야만이 생산이 많이 돼죠. 따뜻할 때는 계속 따뜻하고 해서 영향을 많이 받죠."

소득은 줄었지만, 위생적인 생산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않았습니다.

채취자 이력이 포함된 QR 코드를 삽입하고, 저온살균 생산라인으로 유통기한도 늘렸습니다.

<인터뷰> 정동일(남촌 고로쇠 채취 영농조합법인) : "정제를 하고 필터링을 거침으로써 오랜 기간 동안 깨끗하게 보관할 수 있고."

드디어 찾아 온 겨울다운 날씨에 다음주부터는 지리산과 백운산에서도 고로쇠 수액 채취가 시작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해정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