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강대강 대치의 끝은?
[고현장] 갈 데까지 간 北美 ‘말 전쟁’, 대치의 끝은?
‘북핵 문제’ 관련한 김정은과 트럼프의 팽팽한 기 싸움이 연일 뉴스에 나오면서 한반도에 긴장감이...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
美, ‘국민의례 거부’ 무릎 꿇기 논란 확산…구단주·의원도 동참
미국 프로 풋볼 리그에서 선수들이 국민의례를 거부하는 '무릎꿇기'가 확산되고 논란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니 여객기 2013년 해상추락 이유 “마약 환각”
입력 2017.01.14 (07:00) | 수정 2017.01.14 (07:01) 인터넷 뉴스
인니 여객기 2013년 해상추락 이유 “마약 환각”
2013년 인도네시아 발리 국제공항에서 발생한 라이온에어 여객기 해상 추락사고의 진상이 4년 만에 밝혀졌다.

마약으로 인한 환각 상태에서 여객기를 몰던 조종사가 활주로를 지나쳐 바다 위에 비행기를 착륙시켰다는 것이다.

14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립마약청(BNN) 부디 와세소(일명 부와스) 청장은 12일 발리에서 열린 불법마약퇴치 프로그램(P4PGN) 출범식에서 "해당 여객기의 조종사는 환각 상태에서 사고를 냈다"고 말했다.

그는 "마약으로 인한 환각 때문에 실제보다 활주로가 넓다고 생각한 탓"이라면서 "실상 그는 바다를 향해 기수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부와스 청장은 사고 이후 승무원의 소변과 혈액, 모발을 채취해 검사한 결과 조종사에게서 마약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이런 사실이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지금껏 이런 사실이 일반에 공개되지 않은 이유는 언급하지 않았다.

인도네시아 최대 민간 저가항공사인 라이온에어의 보잉 737기는 지난 2013년 4월 13일 승객과 승무원 108명을 태우고 서부 자바주 반둥을 떠나 발리 국제공항에 착륙하려다 활주로에서 50m 떨어진 바다에 비상착륙했다.

이 충격으로 여객기 동체가 두 동강이 났고,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50여 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불과 2개월 전 출고된 신품 항공기였던 해당 여객기에서는 아무런 기계적 이상이 발견되지 않았다.

항공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갑작스러운 돌풍과 조종 실수 등 다양한 가설이 제기됐으나 사고 원인을 명확히 설명하지 못했기 때문에 이 사고는 지금껏 항공 역사의 여러 미스터리 중 하나로 간주돼 왔다.
  • 인니 여객기 2013년 해상추락 이유 “마약 환각”
    • 입력 2017.01.14 (07:00)
    • 수정 2017.01.14 (07:01)
    인터넷 뉴스
인니 여객기 2013년 해상추락 이유 “마약 환각”
2013년 인도네시아 발리 국제공항에서 발생한 라이온에어 여객기 해상 추락사고의 진상이 4년 만에 밝혀졌다.

마약으로 인한 환각 상태에서 여객기를 몰던 조종사가 활주로를 지나쳐 바다 위에 비행기를 착륙시켰다는 것이다.

14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립마약청(BNN) 부디 와세소(일명 부와스) 청장은 12일 발리에서 열린 불법마약퇴치 프로그램(P4PGN) 출범식에서 "해당 여객기의 조종사는 환각 상태에서 사고를 냈다"고 말했다.

그는 "마약으로 인한 환각 때문에 실제보다 활주로가 넓다고 생각한 탓"이라면서 "실상 그는 바다를 향해 기수를 내렸다"고 설명했다.

부와스 청장은 사고 이후 승무원의 소변과 혈액, 모발을 채취해 검사한 결과 조종사에게서 마약 양성 반응이 나오면서 이런 사실이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지금껏 이런 사실이 일반에 공개되지 않은 이유는 언급하지 않았다.

인도네시아 최대 민간 저가항공사인 라이온에어의 보잉 737기는 지난 2013년 4월 13일 승객과 승무원 108명을 태우고 서부 자바주 반둥을 떠나 발리 국제공항에 착륙하려다 활주로에서 50m 떨어진 바다에 비상착륙했다.

이 충격으로 여객기 동체가 두 동강이 났고,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50여 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불과 2개월 전 출고된 신품 항공기였던 해당 여객기에서는 아무런 기계적 이상이 발견되지 않았다.

항공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갑작스러운 돌풍과 조종 실수 등 다양한 가설이 제기됐으나 사고 원인을 명확히 설명하지 못했기 때문에 이 사고는 지금껏 항공 역사의 여러 미스터리 중 하나로 간주돼 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