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노동자들이 국제노동기구(ILO) 협약에 따라 연차휴가를 다 사용하도록 의무화하겠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후보가 최근 페이스북을 통해...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5월 1일은 '근로자의 날'이다. 근로자의 날 쉬는 사람은 편안한 일요일을 지내고 있을 것이고, 내일 출근해야 하는 사람은 오늘 밤 잠자리가...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초등학생 폭행 신고 묵살…얼빠진 경찰
입력 2017.01.14 (07:35) | 수정 2017.01.14 (08:29)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초등학생 폭행 신고 묵살…얼빠진 경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폭행을 당한 초등학생이 112에 신고했지만 경찰이 현장에 출동도 하지 않고 묵살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한 달 넘게 조사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지만, 경찰청은 이런 일이 있었는지조차 몰랐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피시방에서 한 초등학생의 의자를 또래가 야구방망이로 툭 치고 지나갑니다.

잠시 뒤 또래 여러 명이 한 명을 둘러싸기도 합니다.

초등학생 간의 시비는 결국, 폭행으로 이어집니다.

현장에 있던 초등학생이 112로 신고했지만, 경찰의 대응은 전혀 뜻밖입니다.

<녹취> "제 친구가 폭력을 당했습니다. (누구한테요?) 다른 초등학교 애들한테요. (부모님한테 연락해요.) 네? (엄마한테 신고하세요. 엄마한테.)"

황당한 건 112신고 대응뿐만이 아닙니다.

학부모가 다시 신고해 정상 접수됐지만, 경찰은 현장에 출동하지 않고 지구대로 올 것을 요구합니다.

게다가 사건 한 달이 넘도록 가해자로 지목된 학생 5명 가운데 3명에 대한 조사는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경남경찰청은 언론 취재가 시작되기 전까지 관련 내용을 파악조차 못 했습니다.

<녹취> 경남경찰청 관계자 : "지령실의 접수상황이 잘 못된 부분에 대해서는 엄중히 조사해서 인사 조처를 포함해서 징계조치를 할 것이고요. 의구심이 없도록 조치할 계획입니다."

경남경찰청은 해당 경찰관에 대한 감사와 함께 폭행사건 수사도 직접 맡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 초등학생 폭행 신고 묵살…얼빠진 경찰
    • 입력 2017.01.14 (07:35)
    • 수정 2017.01.14 (08:29)
    뉴스광장
초등학생 폭행 신고 묵살…얼빠진 경찰
<앵커 멘트>

폭행을 당한 초등학생이 112에 신고했지만 경찰이 현장에 출동도 하지 않고 묵살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한 달 넘게 조사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지만, 경찰청은 이런 일이 있었는지조차 몰랐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피시방에서 한 초등학생의 의자를 또래가 야구방망이로 툭 치고 지나갑니다.

잠시 뒤 또래 여러 명이 한 명을 둘러싸기도 합니다.

초등학생 간의 시비는 결국, 폭행으로 이어집니다.

현장에 있던 초등학생이 112로 신고했지만, 경찰의 대응은 전혀 뜻밖입니다.

<녹취> "제 친구가 폭력을 당했습니다. (누구한테요?) 다른 초등학교 애들한테요. (부모님한테 연락해요.) 네? (엄마한테 신고하세요. 엄마한테.)"

황당한 건 112신고 대응뿐만이 아닙니다.

학부모가 다시 신고해 정상 접수됐지만, 경찰은 현장에 출동하지 않고 지구대로 올 것을 요구합니다.

게다가 사건 한 달이 넘도록 가해자로 지목된 학생 5명 가운데 3명에 대한 조사는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경남경찰청은 언론 취재가 시작되기 전까지 관련 내용을 파악조차 못 했습니다.

<녹취> 경남경찰청 관계자 : "지령실의 접수상황이 잘 못된 부분에 대해서는 엄중히 조사해서 인사 조처를 포함해서 징계조치를 할 것이고요. 의구심이 없도록 조치할 계획입니다."

경남경찰청은 해당 경찰관에 대한 감사와 함께 폭행사건 수사도 직접 맡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