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이사회 의결로 ‘순실 게이트’ 방지? 따져보니…
이사회 의결로 ‘순실 게이트’ 방지? 따져보니…
삼성전자가 10억 원 이상의 기부금·출연금 등을 낼 때는 이사회 의결을 거치기로 했습니다. 사업보고서...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김정남이 사용했다는 '김철'이란 이름의 SNS 계정입니다. 세계 각국에서 찍은 김정남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 러브콜’ 첼시 코스타, 감독과 언쟁…레스터전 결장
입력 2017.01.14 (08:19) | 수정 2017.01.14 (09:37) 인터넷 뉴스
‘中 러브콜’ 첼시 코스타, 감독과 언쟁…레스터전 결장
중국 구단으로부터 거액의 영입제의를 받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첼시의 디에고 코스타가 코치진과 언쟁을 벌인 뒤 팀의 다음 경기 출전명단에서 제외된 것으로 알려졌다.

ESPN과 스카이스포츠 등은 오늘(14일) 안토니오 콘테 첼시 감독이 내일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레스터시티전 원정길에 코스타를 데리고 가지 않았다고 전했다.

직전 리그 경기에서 토트넘에 패하며 14연승이 좌절된 첼시가 선두 자리를 다지기 위해서는 올 시즌 리그 19경기에서 14골을 기록, 리그 득점 1위를 달리고 있는 코스타의 활약이 필요하다.

그러나 코스타가 부상과 관련해 콘테 감독 및 피트니스 코치와 말다툼한 뒤 감독이 코스타를 징계성으로 출전명단에서 제외했다. 코스타는 최근 사흘간 혼자 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판은 콘테 감독이 다툼 중 코스타에게 "중국에나 가라"고 소리쳤다고도 전했다.

앞서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는 중국 프로축구팀 한 곳이 이번 겨울 코스타를 영입하기 위해 세금을 뺀 연봉 3천만 파운드, 약 429억 원을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코스타와 첼시의 계약 기간은 오는 2019년 6월까지이며, 첼시 구단주인 로만 아브라모비치는 코스타를 팔 생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 ‘中 러브콜’ 첼시 코스타, 감독과 언쟁…레스터전 결장
    • 입력 2017.01.14 (08:19)
    • 수정 2017.01.14 (09:37)
    인터넷 뉴스
‘中 러브콜’ 첼시 코스타, 감독과 언쟁…레스터전 결장
중국 구단으로부터 거액의 영입제의를 받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첼시의 디에고 코스타가 코치진과 언쟁을 벌인 뒤 팀의 다음 경기 출전명단에서 제외된 것으로 알려졌다.

ESPN과 스카이스포츠 등은 오늘(14일) 안토니오 콘테 첼시 감독이 내일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레스터시티전 원정길에 코스타를 데리고 가지 않았다고 전했다.

직전 리그 경기에서 토트넘에 패하며 14연승이 좌절된 첼시가 선두 자리를 다지기 위해서는 올 시즌 리그 19경기에서 14골을 기록, 리그 득점 1위를 달리고 있는 코스타의 활약이 필요하다.

그러나 코스타가 부상과 관련해 콘테 감독 및 피트니스 코치와 말다툼한 뒤 감독이 코스타를 징계성으로 출전명단에서 제외했다. 코스타는 최근 사흘간 혼자 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카이스포츠 이탈리아판은 콘테 감독이 다툼 중 코스타에게 "중국에나 가라"고 소리쳤다고도 전했다.

앞서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는 중국 프로축구팀 한 곳이 이번 겨울 코스타를 영입하기 위해 세금을 뺀 연봉 3천만 파운드, 약 429억 원을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코스타와 첼시의 계약 기간은 오는 2019년 6월까지이며, 첼시 구단주인 로만 아브라모비치는 코스타를 팔 생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