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채용공고 입체 분석① ‘열에 둘은 토요일도 검은 날’
채용공고 입체 분석① ‘열에 둘은 토요일도 검은 날’
토요일, 주말이다. 오전 9시, 박만수(가명) 씨는 마을버스 운전대를 잡고 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입력 2017.01.14 (10:17) | 수정 2017.01.14 (10:18) 인터넷 뉴스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오늘 새벽 5시 반쯤 서울시 송파구의 한 물류센터 주차장에 있던 냉장화물차에서 불이 나 1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화물차 앞 부분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9백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가 차 안에서 토치램프로 손을 녹이다 떨어뜨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 입력 2017.01.14 (10:17)
    • 수정 2017.01.14 (10:18)
    인터넷 뉴스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오늘 새벽 5시 반쯤 서울시 송파구의 한 물류센터 주차장에 있던 냉장화물차에서 불이 나 1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화물차 앞 부분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9백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가 차 안에서 토치램프로 손을 녹이다 떨어뜨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