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두통 유발 가짜 양주, 어떻게 만들까?
두통 유발 가짜 양주, 어떻게 만들까?
전날 마신 양주 때문에 머리가 깨지듯 아파 본 경험들 있을 것이다. 혹시 가짜는 아닐까 의심은 해 보지만, 딱히 증거는 없다. 양주 병을 유심히...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가 영상 공개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 영상 공개
출시된 지 한 달 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8의 홍채인식 기능이 독일 해커단체에 의해 뚫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입력 2017.01.14 (10:17) | 수정 2017.01.14 (10:18) 인터넷 뉴스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오늘 새벽 5시 반쯤 서울시 송파구의 한 물류센터 주차장에 있던 냉장화물차에서 불이 나 1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화물차 앞 부분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9백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가 차 안에서 토치램프로 손을 녹이다 떨어뜨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 입력 2017.01.14 (10:17)
    • 수정 2017.01.14 (10:18)
    인터넷 뉴스
‘추위 피하려다’ 화물차에서 불…인명피해 없어
오늘 새벽 5시 반쯤 서울시 송파구의 한 물류센터 주차장에 있던 냉장화물차에서 불이 나 1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며, 화물차 앞 부분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9백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가 차 안에서 토치램프로 손을 녹이다 떨어뜨려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