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중국 최대 명절 ‘춘제’ 이동 시작
입력 2017.01.14 (10:47) | 수정 2017.01.14 (10:55) 인터넷 뉴스
중국 최대 명절 ‘춘제’ 이동 시작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제(春節·중국의 설)'를 지내기 위한 대이동이 지난 13일부터 시작됐다.

다음달 21일까지 이어지는 춘제 운송 기간에만 30여억 명이 관광을 하거나 고향을 찾을 것으로 보여 중국 당국은 동원 가능한 모든 교통 대책을 쏟아내고 있다.

14일 중국 환구망 등에 따르면 지난 13일부터 내달 21일까지 이어지는 40일간의 '설 연휴 특별수송 기간에 29억7천800만 명이 이동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2.2% 늘어난 수치다.

전체 수송 인원 중 승용차와 버스 등 차량을 이용하는 인원이 25억2천만 명으로 지난해보다 1% 늘어날 전망이다. 철도가 담당할 인원은 3억5천600만 명으로 전년 대비 9.7% 증가가 예상된다. 항공기를 이용하는 인원은 5천830만 명으로 작년보다 10%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여객선 수송 인원은 4천350만 명으로 지난해 대비 2% 증가에 그칠 전망이다.

중국 교통부는 춘제 운송 기간이 시작된 지난 13일에만 중국 전역에서 철도로 855만 명이 이동했으며 도로는 5천800만 명, 수로는 59만 명, 항공은 130만 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처럼 교통량이 급증함에 따라 중국 당국의 관련 서비스도 대폭 강화했다.

루오 웅 중국국제항공 마케팅 담당은 이번 춘제 기간에 미국이나 유럽에서 베이징 공항에 도착해 중국 국내선을 환승하는 승객의 경우 세관을 거치지 않은 채 짐을 가지고 바로 환승할 수 있도록 방침이 바뀌었다고 전했다.

최근 광저우와 창사의 일부 대형 기차역에는 얼굴 인식 시스템이 도입돼 즉각적인 신원 확인으로 승객 처리에 속도를 낼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췄다.

광둥성 교통 당국은 춘제 기간 다양한 긴급 사태에 대응할 수 있는 빅데이터 및 예측 플랫폼을 구축했다. 지난성 서부역에는 기차 탑승 규칙 등을 고객에 설명하는 로봇을 3대 설치했다. 이 로봇은 설명은 물론 춤도 출 수 있어 춘제에 기차역을 찾는 승객들에게 즐거움도 줄 계획이다.

베이징 철도국 또한 춘제 기간 일부 노선에 대한 온라인 주문 서비스를 오픈해 휴대전화 모바일 앱을 통해 승객이 탑승에 앞서 미리 음식을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 중국 최대 명절 ‘춘제’ 이동 시작
    • 입력 2017.01.14 (10:47)
    • 수정 2017.01.14 (10:55)
    인터넷 뉴스
중국 최대 명절 ‘춘제’ 이동 시작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제(春節·중국의 설)'를 지내기 위한 대이동이 지난 13일부터 시작됐다.

다음달 21일까지 이어지는 춘제 운송 기간에만 30여억 명이 관광을 하거나 고향을 찾을 것으로 보여 중국 당국은 동원 가능한 모든 교통 대책을 쏟아내고 있다.

14일 중국 환구망 등에 따르면 지난 13일부터 내달 21일까지 이어지는 40일간의 '설 연휴 특별수송 기간에 29억7천800만 명이 이동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2.2% 늘어난 수치다.

전체 수송 인원 중 승용차와 버스 등 차량을 이용하는 인원이 25억2천만 명으로 지난해보다 1% 늘어날 전망이다. 철도가 담당할 인원은 3억5천600만 명으로 전년 대비 9.7% 증가가 예상된다. 항공기를 이용하는 인원은 5천830만 명으로 작년보다 10%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여객선 수송 인원은 4천350만 명으로 지난해 대비 2% 증가에 그칠 전망이다.

중국 교통부는 춘제 운송 기간이 시작된 지난 13일에만 중국 전역에서 철도로 855만 명이 이동했으며 도로는 5천800만 명, 수로는 59만 명, 항공은 130만 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처럼 교통량이 급증함에 따라 중국 당국의 관련 서비스도 대폭 강화했다.

루오 웅 중국국제항공 마케팅 담당은 이번 춘제 기간에 미국이나 유럽에서 베이징 공항에 도착해 중국 국내선을 환승하는 승객의 경우 세관을 거치지 않은 채 짐을 가지고 바로 환승할 수 있도록 방침이 바뀌었다고 전했다.

최근 광저우와 창사의 일부 대형 기차역에는 얼굴 인식 시스템이 도입돼 즉각적인 신원 확인으로 승객 처리에 속도를 낼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췄다.

광둥성 교통 당국은 춘제 기간 다양한 긴급 사태에 대응할 수 있는 빅데이터 및 예측 플랫폼을 구축했다. 지난성 서부역에는 기차 탑승 규칙 등을 고객에 설명하는 로봇을 3대 설치했다. 이 로봇은 설명은 물론 춤도 출 수 있어 춘제에 기차역을 찾는 승객들에게 즐거움도 줄 계획이다.

베이징 철도국 또한 춘제 기간 일부 노선에 대한 온라인 주문 서비스를 오픈해 휴대전화 모바일 앱을 통해 승객이 탑승에 앞서 미리 음식을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