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서울·수도권 대설주의보 해제…출근길 큰 혼잡
서울·수도권 대설주의보 해제…출근길 큰 혼잡
새벽부터 서울에 내리기 시작된 눈은 지금 대부분 그쳤습니다. 다만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쌓여있던 눈...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은 더 빨리 늙어요”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 더 빨리 늙어요”
하루에 10시간 이상 앉아있는 여성은 8년은 더 빨리 늙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하루 대부분을 앉아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특검, 이재용 부회장 이르면 오늘 영장
입력 2017.01.14 (11:58) | 수정 2017.01.14 (12:1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특검, 이재용 부회장 이르면 오늘 영장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가 이르면 오늘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검팀은 '비선진료'와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의혹에 연루된 관계자들도 잇따라 소환합니다.

이승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영수 특검팀이 이르면 오늘 삼성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이 부회장에 대해 뇌물 공여와 위증 혐의를 함께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과 박근혜 대통령이 독대한 지난 2015년 7월 25일 전부터 삼성 측이 최순실 씨 일가를 지원하기로 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종 전 문체부 차관이 "독대 한 달 전,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이 정유라 씨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는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삼성 측은 대통령의 강요와 압박 때문에 지원했다는 주장을 하고 있어 구속영장이 청구되면 법원에서 치열한 법리다툼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편, 특검팀은 오늘 오후 2시 이병석 세브란스병원장과 박준우 전 청와대 정무수석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합니다.

특검팀은 박 대통령의 주치의로 일한 이 원장을 상대로 박 대통령이 무자격자들에게 불법 의료시술을 받았는지를 추궁할 계획입니다.

박 전 수석을 상대로는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의 작성을 지시한 윗선이 있었는지 집중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승재입니다.
  • 특검, 이재용 부회장 이르면 오늘 영장
    • 입력 2017.01.14 (11:58)
    • 수정 2017.01.14 (12:14)
    뉴스 12
특검, 이재용 부회장 이르면 오늘 영장
<앵커 멘트>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가 이르면 오늘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검팀은 '비선진료'와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의혹에 연루된 관계자들도 잇따라 소환합니다.

이승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영수 특검팀이 이르면 오늘 삼성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이 부회장에 대해 뇌물 공여와 위증 혐의를 함께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과 박근혜 대통령이 독대한 지난 2015년 7월 25일 전부터 삼성 측이 최순실 씨 일가를 지원하기로 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종 전 문체부 차관이 "독대 한 달 전,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이 정유라 씨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는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삼성 측은 대통령의 강요와 압박 때문에 지원했다는 주장을 하고 있어 구속영장이 청구되면 법원에서 치열한 법리다툼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편, 특검팀은 오늘 오후 2시 이병석 세브란스병원장과 박준우 전 청와대 정무수석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합니다.

특검팀은 박 대통령의 주치의로 일한 이 원장을 상대로 박 대통령이 무자격자들에게 불법 의료시술을 받았는지를 추궁할 계획입니다.

박 전 수석을 상대로는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의 작성을 지시한 윗선이 있었는지 집중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승재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