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스페셜] 전기를 냉장고에 넣는 시대가 왔다
냉장고에 음식을 보관하듯, 전기를 보관하는 게 바로 '전장고(전기+저장고)'. 태양광 발전기 등으로 자체...
[영상] 박 전 대통령, 자택에서 법원까지…2분 요약
[영상] 박 전 대통령, 자택에서 법원까지…2분 요약
30일 오전 박근혜 전 대통령이 전직 대통령으로서는 헌정 사상 처음으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기 위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아내 살해 뒤 방화 위장한 50대 구속영장 신청
입력 2017.01.14 (15:19) | 수정 2017.01.14 (15:32) 인터넷 뉴스
아내 살해 뒤 방화 위장한 50대 구속영장 신청
아내를 살해하고 차량 화재로 위장한 혐의를 받고 있는 50대 남편에게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피의자 최 모(55) 씨가 아내를 살해했다고 14일 자백함에 따라, 이날 최 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최 씨는 지난 4일 새벽 전북 군산시 개정면 한 교차로 부근에서 아내 고 모(53) 씨를 살해한 뒤 아내의 시신이 있는 차를 농수로 쪽으로 밀고 불태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차량 안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감식 결과에 따라 최 씨를 붙잡아 추궁한 끝에 자백을 받아냈다. 하지만 최 씨는 살해 사실만 밝히고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에 대해선 여전히 입을 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 씨 부부가 6개 보험사에 수령금 2억 4천만 원의 보험을 들어놨다는 사실이 살인 동기와 연관이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 아내 살해 뒤 방화 위장한 50대 구속영장 신청
    • 입력 2017.01.14 (15:19)
    • 수정 2017.01.14 (15:32)
    인터넷 뉴스
아내 살해 뒤 방화 위장한 50대 구속영장 신청
아내를 살해하고 차량 화재로 위장한 혐의를 받고 있는 50대 남편에게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피의자 최 모(55) 씨가 아내를 살해했다고 14일 자백함에 따라, 이날 최 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최 씨는 지난 4일 새벽 전북 군산시 개정면 한 교차로 부근에서 아내 고 모(53) 씨를 살해한 뒤 아내의 시신이 있는 차를 농수로 쪽으로 밀고 불태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차량 안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감식 결과에 따라 최 씨를 붙잡아 추궁한 끝에 자백을 받아냈다. 하지만 최 씨는 살해 사실만 밝히고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에 대해선 여전히 입을 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 씨 부부가 6개 보험사에 수령금 2억 4천만 원의 보험을 들어놨다는 사실이 살인 동기와 연관이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