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채용공고 입체 분석① ‘열에 둘은 토요일도 검은 날’
채용공고 입체 분석① ‘열에 둘은 토요일도 검은 날’
토요일, 주말이다. 오전 9시, 박만수(가명) 씨는 마을버스 운전대를 잡고 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전신주 도로 위로 쓰러져…한때 교통 통제
입력 2017.01.14 (17:11) | 수정 2017.01.14 (17:22) 인터넷 뉴스
전신주 도로 위로 쓰러져…한때 교통 통제
오늘 오전 10시 50분쯤 서울 중구의 한 도로를 달리던 5톤 트럭의 대형 사다리가 도로 위 전선에 걸리면서 연결된 전신주가 쓰러졌다.

전신주가 4차선 도로 위로 쓰러지면서 일대 도로의 차량 통행이 30여 분 동안 통제됐다.

전력은 곧바로 복구돼 정전 등 추가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트럭 운전자가 대형 사다리를 완전히 접지 않고 운행하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운전자를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 전신주 도로 위로 쓰러져…한때 교통 통제
    • 입력 2017.01.14 (17:11)
    • 수정 2017.01.14 (17:22)
    인터넷 뉴스
전신주 도로 위로 쓰러져…한때 교통 통제
오늘 오전 10시 50분쯤 서울 중구의 한 도로를 달리던 5톤 트럭의 대형 사다리가 도로 위 전선에 걸리면서 연결된 전신주가 쓰러졌다.

전신주가 4차선 도로 위로 쓰러지면서 일대 도로의 차량 통행이 30여 분 동안 통제됐다.

전력은 곧바로 복구돼 정전 등 추가 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트럭 운전자가 대형 사다리를 완전히 접지 않고 운행하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운전자를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