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검 “최순실 오늘 체포하지 않아”…26일 소환 검토
특검 “최순실 오늘 체포하지 않아”…26일 소환 검토
'최순실 게이트'를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최순실 씨에 대한 강제 소환이 오늘(23일) 당장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어제(22일) 최순실 씨에 대해 업무방해 혐의로 체포영
‘언론과의 전쟁’ 트럼프 정부 “필사적으로 싸울 것”
‘언론과의 전쟁’ 트럼프 정부 “필사적으로 싸울 것”
[연관 기사] ☞ [뉴스광장] 트럼프 정부, 연일 언론과 날선 ‘공방’ 도널드 트럼프 미국 새 행정부가 출범과 동시에 '언론과의 전쟁'을 선포한 모양새다. 트럼프 대통령이 21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특검, 이재용 부회장 영장 청구 여부 내일 이후 결정 ISSUE
입력 2017.01.14 (17:15) | 수정 2017.01.14 (18:55) 인터넷 뉴스
특검, 이재용 부회장 영장 청구 여부 내일 이후 결정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내일(15일)이나 그 이후 결정할 계획이다.

특검팀 관계자는 "이재용 부회장 등에 대한 영장청구 여부는 내일 이후에 결정할 예정"이라고 오늘(14일) 밝혔다.

당초 특검팀이 이르면 오늘 중으로 이 부회장의 신병처리 방침을 정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특검팀은 이 부회장에 대한 구체적인 적용 혐의 등을 놓고 막바지 법리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이 최순실 씨 일가에 지원한 자금의 성격이 뇌물이 될지, 아니면 제3자뇌물이 될지에 대해 마지막까지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근혜 대통령과 최 씨가 '경제적 공동체'로 드러나면, 삼성이 최 씨 측에 건넨 지원금을 박 대통령에 대한 뇌물공여 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 뿐만 아니라 미래전략실 최지성 부회장과 장충기 사장,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도 함께 논의하고 있다.

한편, 삼성 측은 최 씨에 대한 지원이 대통령의 강요와 압박 때문이었다는 주장을 하고 있어, 구속영장이 청구되면 법원에서 치열한 법리다툼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지난 12일, 특검팀은 이 부회장을 뇌물공여 등 혐의로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22시간 넘는 밤샘조사를 했다.
  • 특검, 이재용 부회장 영장 청구 여부 내일 이후 결정
    • 입력 2017.01.14 (17:15)
    • 수정 2017.01.14 (18:55)
    인터넷 뉴스
특검, 이재용 부회장 영장 청구 여부 내일 이후 결정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내일(15일)이나 그 이후 결정할 계획이다.

특검팀 관계자는 "이재용 부회장 등에 대한 영장청구 여부는 내일 이후에 결정할 예정"이라고 오늘(14일) 밝혔다.

당초 특검팀이 이르면 오늘 중으로 이 부회장의 신병처리 방침을 정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특검팀은 이 부회장에 대한 구체적인 적용 혐의 등을 놓고 막바지 법리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이 최순실 씨 일가에 지원한 자금의 성격이 뇌물이 될지, 아니면 제3자뇌물이 될지에 대해 마지막까지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박근혜 대통령과 최 씨가 '경제적 공동체'로 드러나면, 삼성이 최 씨 측에 건넨 지원금을 박 대통령에 대한 뇌물공여 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

특검팀은 이 부회장 뿐만 아니라 미래전략실 최지성 부회장과 장충기 사장,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 여부도 함께 논의하고 있다.

한편, 삼성 측은 최 씨에 대한 지원이 대통령의 강요와 압박 때문이었다는 주장을 하고 있어, 구속영장이 청구되면 법원에서 치열한 법리다툼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지난 12일, 특검팀은 이 부회장을 뇌물공여 등 혐의로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22시간 넘는 밤샘조사를 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