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검, ‘블랙리스트 의혹’ 김기춘·조윤선 동시 소환
특검, ‘블랙리스트 의혹’ 김기춘·조윤선 동시 소환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른바 '문화계 블랙리스트' 작성을 주도한 혐의로 구속된 김기춘...
“‘트럼포노믹스’ 최대 피해국은 한·중·일”
“‘트럼포노믹스’ 최대 피해국은 한·중·일”
"나의 취임 맹세는 모든 미국인에 대한 충성 맹세이다. 우리의 일자리를, 국경을, 부를, 꿈을 되찾겠다""나의 단순한 두 가지 원칙은 미국산 제품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익산 육고기 가공업체서 불…인명 피해 없어
입력 2017.01.14 (18:54) | 수정 2017.01.14 (19:04) 인터넷 뉴스
익산 육고기 가공업체서 불…인명 피해 없어
육고기 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공장 한 동을 모두 태웠으나, 휴일이라 근무자가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다.

14일 오후 3시 27분 쯤 전북 익산시 금마면의 한 육고기 가공업체에서 불이 났다. 불은 490여㎡ 공장 한 동을 다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다. 해당 업체는 휴일이라 근무자가 없어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불이 나자 소방차 14대와 소방관 40명이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익산 육고기 가공업체서 불…인명 피해 없어
    • 입력 2017.01.14 (18:54)
    • 수정 2017.01.14 (19:04)
    인터넷 뉴스
익산 육고기 가공업체서 불…인명 피해 없어
육고기 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공장 한 동을 모두 태웠으나, 휴일이라 근무자가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다.

14일 오후 3시 27분 쯤 전북 익산시 금마면의 한 육고기 가공업체에서 불이 났다. 불은 490여㎡ 공장 한 동을 다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다. 해당 업체는 휴일이라 근무자가 없어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불이 나자 소방차 14대와 소방관 40명이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