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2월 16일 취임 거의 한 달을 맞아 갑작스럽게 진행됐던 트럼프 대통령의 77분간의 기자회견은 미국인들을 경악시켰다. 기자들의 질문을 수시로 끊고, 특정...
日 요미우리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한국소식통을 인용해 김정남 살해 사건에 연루된 북한 국적 용의자 5명이 모두 공작원이라고 21일 보도했다. 이 한국 소식통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여야 대선주자들 주말 대권 행보 분주
입력 2017.01.14 (19:05) | 수정 2017.01.14 (19:23)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여야 대선주자들 주말 대권 행보 분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야 대선주자들이 주말을 맞아 본격적인 대권 행보에 나섰습니다.

다가오는 설을 앞두고 민심을 살피거나 정국 구상을 밝히며 지지세력들을 끌어모으기 위해 분주한 모습입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오늘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에서 열린 박종철 열사 30주기 추모식과 문익환 목사 23주기 추모식에 잇따라 참석했습니다.

오후에는 공식 출범하는 지지자 모임인 '더불어포럼' 창립식에 참석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 "촛불 민심이 요구하는대로 구체제의 적폐들을 청산하고 새로운 시대, 새로운 대한민국을..."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고향인 충북 음성을 방문해 먼저 선친 묘에 성묘하고, 사회복지시설인 음성 꽃동네를 방문해 주민들과 오찬을 함께 했습니다.

이어 충주에서 모친인 신현순 여사에게 귀향 인사를 한 뒤, 충주체육관에서 열린 환영행사에 참석했습니다.

<인터뷰> 반기문(유엔 전 사무총장) : "정치 행태라든지 국민들의 생각하는 사고 방식이라든지 특히 정치인들의 사고방식 이런 것은 변하지 않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진도 팽목항을 찾아 세월호 희생자 분향소에 참배한 뒤 유가족과 면담했고, 오후에는 해남에서 강연을 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전당대회를 하루 앞두고 공개 일정 없이 대선 캠프 구성 등을 위한 준비에 몰두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도 부산에서 안전을 주제로 간담회를 한 뒤 일본총영사관 앞 소녀상을 둘러봤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 여야 대선주자들 주말 대권 행보 분주
    • 입력 2017.01.14 (19:05)
    • 수정 2017.01.14 (19:23)
    뉴스 7
여야 대선주자들 주말 대권 행보 분주
<앵커 멘트>

여야 대선주자들이 주말을 맞아 본격적인 대권 행보에 나섰습니다.

다가오는 설을 앞두고 민심을 살피거나 정국 구상을 밝히며 지지세력들을 끌어모으기 위해 분주한 모습입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오늘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에서 열린 박종철 열사 30주기 추모식과 문익환 목사 23주기 추모식에 잇따라 참석했습니다.

오후에는 공식 출범하는 지지자 모임인 '더불어포럼' 창립식에 참석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 "촛불 민심이 요구하는대로 구체제의 적폐들을 청산하고 새로운 시대, 새로운 대한민국을..."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고향인 충북 음성을 방문해 먼저 선친 묘에 성묘하고, 사회복지시설인 음성 꽃동네를 방문해 주민들과 오찬을 함께 했습니다.

이어 충주에서 모친인 신현순 여사에게 귀향 인사를 한 뒤, 충주체육관에서 열린 환영행사에 참석했습니다.

<인터뷰> 반기문(유엔 전 사무총장) : "정치 행태라든지 국민들의 생각하는 사고 방식이라든지 특히 정치인들의 사고방식 이런 것은 변하지 않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진도 팽목항을 찾아 세월호 희생자 분향소에 참배한 뒤 유가족과 면담했고, 오후에는 해남에서 강연을 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전당대회를 하루 앞두고 공개 일정 없이 대선 캠프 구성 등을 위한 준비에 몰두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도 부산에서 안전을 주제로 간담회를 한 뒤 일본총영사관 앞 소녀상을 둘러봤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