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영상] 고려인 강제 이주 80년…처음 발굴된 ‘아리랑’ 음원
1937년 연해주에서 중앙아시아로 강제이주된 고려인들이 즐겨 불렀던 아리랑이 원형에 가까운...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잇따른 하청업체 산재 사고…원인은?
지난 삼성중공업 크레인 붕괴 사고도, 오늘(20일) STX 조선 사고도 희생자는 모두 하청업체 근로자였습니다.산업 현장에서 참사가 났다하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 도봉구 건물 신축 현장에서 인부 1명 다쳐
입력 2017.01.14 (19:22) | 수정 2017.01.14 (19:31) 인터넷 뉴스
서울 도봉구 건물 신축 현장에서 인부 1명 다쳐
오늘 오전 11시쯤 서울 도봉구의 한 건물 신축 현장에서 근로자 59살 박 모 씨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지만 의식 불명 상태다.

박 씨는 자재를 옮기던 중 외부승강기와 벽 사이에 끼이는 사고를 당했으며, 119구급대에 의해 구조됐지만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사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서울 도봉구 건물 신축 현장에서 인부 1명 다쳐
    • 입력 2017.01.14 (19:22)
    • 수정 2017.01.14 (19:31)
    인터넷 뉴스
서울 도봉구 건물 신축 현장에서 인부 1명 다쳐
오늘 오전 11시쯤 서울 도봉구의 한 건물 신축 현장에서 근로자 59살 박 모 씨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지만 의식 불명 상태다.

박 씨는 자재를 옮기던 중 외부승강기와 벽 사이에 끼이는 사고를 당했으며, 119구급대에 의해 구조됐지만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사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