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성매매 업주들이 공유하는 ‘골든벨’ 정체
성매매 업주들이 공유하는 ‘골든벨’ 정체
하교 시간만 되면 학생들이 쏟아져 나오는 거리. '북카페'조차 '오락 시설'이라는 이유로 들어서지 못했다는 서울시 양천구의 한 아파트 단지...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가 영상 공개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 영상 공개
출시된 지 한 달 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8의 홍채인식 기능이 독일 해커단체에 의해 뚫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정권교체 vs 정치교체…대선 구도 경쟁 심화
입력 2017.01.14 (21:10) | 수정 2017.01.14 (22:33)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정권교체 vs 정치교체…대선 구도 경쟁 심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문재인 대표를 비롯한 야권 후보들이 '정권 교체'를 외치고 있는 상황에서, 반기문 전 총장이 '정치 교체'를 역설하면서 구도 경쟁, 이른바 프레임 경쟁도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구도 경쟁에 불을 붙인 건 반기문 전 총장입니다.

귀국 일성으로 정치 교체를 선언했습니다.

<인터뷰>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지난 12일) : "정권 교체가 아니라 정치 교체가 이뤄져야 될 때라고 생각합니다."

문재인 전 대표는 즉각 정권교체가 더 중요하다고 맞받았습니다.

<인터뷰>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13일) : "정권교체로서만 구시대·구체제의 적폐를 청산하고 새로운 대한민국 만들어내는..."

정권교체 대 정치교체 구도는 박근혜 정부의 몰락과 직결돼 있습니다.

문 전 대표 등 야권 후보들은 박근혜 정부의 실패를 최대한 부각시키며, 정권교체를 통해 사람과 시스템을 모두 바꿔야 한다는 논리로 표심을 파고들고 있습니다.

반면, 범여권 후보로 분류되는 반 전 총장은 정부와 여당의 실패도 문제지만, 사사건건 반대하고 발목을 잡는 야당도 문제라며, 정치 시스템을 근원적으로 바꿔야 나라가 발전할 수 있다는 논리를 내세우고 있습니다.

정권교체와 정치교체 중 어느 쪽이 더 국민들에게 설득력을 갖느냐가 대선의 중요 변수가 될 것이란 관측이 벌써부터 나옵니다.

<녹취> 김형준(명지대 교수) : "어떤 프레임이 먹혀들어가느냐가 이번 대선의 중요한 관전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대선 전 개헌 대 대선 후 개헌', '구세력 청산 대 국민 대통합' 등의 대립구도도 향후 대선 국면에서 부상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 정권교체 vs 정치교체…대선 구도 경쟁 심화
    • 입력 2017.01.14 (21:10)
    • 수정 2017.01.14 (22:33)
    뉴스 9
정권교체 vs 정치교체…대선 구도 경쟁 심화
<앵커 멘트>

문재인 대표를 비롯한 야권 후보들이 '정권 교체'를 외치고 있는 상황에서, 반기문 전 총장이 '정치 교체'를 역설하면서 구도 경쟁, 이른바 프레임 경쟁도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구도 경쟁에 불을 붙인 건 반기문 전 총장입니다.

귀국 일성으로 정치 교체를 선언했습니다.

<인터뷰>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지난 12일) : "정권 교체가 아니라 정치 교체가 이뤄져야 될 때라고 생각합니다."

문재인 전 대표는 즉각 정권교체가 더 중요하다고 맞받았습니다.

<인터뷰>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13일) : "정권교체로서만 구시대·구체제의 적폐를 청산하고 새로운 대한민국 만들어내는..."

정권교체 대 정치교체 구도는 박근혜 정부의 몰락과 직결돼 있습니다.

문 전 대표 등 야권 후보들은 박근혜 정부의 실패를 최대한 부각시키며, 정권교체를 통해 사람과 시스템을 모두 바꿔야 한다는 논리로 표심을 파고들고 있습니다.

반면, 범여권 후보로 분류되는 반 전 총장은 정부와 여당의 실패도 문제지만, 사사건건 반대하고 발목을 잡는 야당도 문제라며, 정치 시스템을 근원적으로 바꿔야 나라가 발전할 수 있다는 논리를 내세우고 있습니다.

정권교체와 정치교체 중 어느 쪽이 더 국민들에게 설득력을 갖느냐가 대선의 중요 변수가 될 것이란 관측이 벌써부터 나옵니다.

<녹취> 김형준(명지대 교수) : "어떤 프레임이 먹혀들어가느냐가 이번 대선의 중요한 관전 포인트라고 생각합니다."

'대선 전 개헌 대 대선 후 개헌', '구세력 청산 대 국민 대통합' 등의 대립구도도 향후 대선 국면에서 부상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