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연 과태료 내라”…유족 울린 ‘무심한 행정’
지난달 9일은 대통령 선거 날이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선 당일, 어떤 기억을 갖고 계신가요...
[특파원리포트]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암 투병기’를 남기고 떠난 ‘배우의 아내’
지난 22일 일본 전통극 가부키 배우 '이치카와 에비조'의 부인 '고바야시 마오'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34세. 암 투병기를 블로그에 공개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文, 지지 모임 참석…야권층 민심 광폭 행보
입력 2017.01.14 (21:19)
동영상영역 시작
文, 지지 모임 참석…야권층 민심 광폭 행보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노무현 정부에 4년 간 몸담았고, 지난 대선 패배 뒤 충분한 준비 기간을 거쳤다며 가장 잘 준비된 후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 "준비된 대통령, 이번처럼 절실할 때가 없는데 저는 누구보다 제대로 준비된 후보입니다."

문 전 대표의 대선 행보를 지원할 조직에는 김응용 전 프로야구 감독과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 등 사회 각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습니다.

문 전 대표는 민주화 열사들의 추도식에도 참석해 야권 지지층 결집에도 공을 들였습니다.

이틀째 호남지역 주민들과 만나고 있는 이재명 성남시장은 진도 팽목항을 찾아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을 위로했습니다.

<녹취> 이재명(성남시장) :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의결까지 간 제일 큰 이유는 최순실 이것도 있지만 저는 세월호 문제가 제일 컸을거라 생각합니다."

내일(15일)은 광주에서 지지자 모임에 참석하며 사실상 대선 출정식을 갖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자신이 불평등한 사회를 바로 잡을 적임자라며 설 전 대선 출마 선언 계획을 밝혔고, 안희정 충남지사는 수도권을 찾아 정권 교체와 세대 교체 필요성을 피력했습니다.

반기문 전 총장의 본격 대권 행보와 민주당 경선 등을 의식한 야권의 대선 주자들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 文, 지지 모임 참석…야권층 민심 광폭 행보
    • 입력 2017.01.14 (21:19)
文, 지지 모임 참석…야권층 민심 광폭 행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노무현 정부에 4년 간 몸담았고, 지난 대선 패배 뒤 충분한 준비 기간을 거쳤다며 가장 잘 준비된 후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 "준비된 대통령, 이번처럼 절실할 때가 없는데 저는 누구보다 제대로 준비된 후보입니다."

문 전 대표의 대선 행보를 지원할 조직에는 김응용 전 프로야구 감독과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 등 사회 각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습니다.

문 전 대표는 민주화 열사들의 추도식에도 참석해 야권 지지층 결집에도 공을 들였습니다.

이틀째 호남지역 주민들과 만나고 있는 이재명 성남시장은 진도 팽목항을 찾아 세월호 희생자 유가족을 위로했습니다.

<녹취> 이재명(성남시장) :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의결까지 간 제일 큰 이유는 최순실 이것도 있지만 저는 세월호 문제가 제일 컸을거라 생각합니다."

내일(15일)은 광주에서 지지자 모임에 참석하며 사실상 대선 출정식을 갖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자신이 불평등한 사회를 바로 잡을 적임자라며 설 전 대선 출마 선언 계획을 밝혔고, 안희정 충남지사는 수도권을 찾아 정권 교체와 세대 교체 필요성을 피력했습니다.

반기문 전 총장의 본격 대권 행보와 민주당 경선 등을 의식한 야권의 대선 주자들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아연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