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서울·수도권 대설주의보 해제…출근길 큰 혼잡
서울·수도권 대설주의보 해제…출근길 큰 혼잡
새벽부터 서울에 내리기 시작된 눈은 지금 대부분 그쳤습니다. 다만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쌓여있던 눈...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은 더 빨리 늙어요”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 더 빨리 늙어요”
하루에 10시간 이상 앉아있는 여성은 8년은 더 빨리 늙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하루 대부분을 앉아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올보르 구치소 앞에서 정유라 조속 송환 촉구 이틀째 촛불시위
입력 2017.01.15 (00:35) 인터넷 뉴스
올보르 구치소 앞에서 정유라 조속 송환 촉구 이틀째 촛불시위
덴마크 올보르 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정유라 씨의 조속한 송환을 촉구하는 촛불집회가 14일 오후 구치소 앞에서 이틀째 열렸다.

덴마크와 인근 스웨덴에 거주하는 교민 23명은 이날 오후 2시께부터 올보르 구치소 앞에 모여 촛불을 들고 2주일째 구금돼 있는 정 씨에게 자진 귀국을 촉구했다.

덴마크 당국에는 정 씨에 대해 조속히 송환 결정을 내릴 것을 요구했다.

집회를 마친 뒤 이들은 촛불을 들고 구치소 주변에서 "정유라를 송환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거리 행진을 벌이기도 했다.
  • 올보르 구치소 앞에서 정유라 조속 송환 촉구 이틀째 촛불시위
    • 입력 2017.01.15 (00:35)
    인터넷 뉴스
올보르 구치소 앞에서 정유라 조속 송환 촉구 이틀째 촛불시위
덴마크 올보르 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정유라 씨의 조속한 송환을 촉구하는 촛불집회가 14일 오후 구치소 앞에서 이틀째 열렸다.

덴마크와 인근 스웨덴에 거주하는 교민 23명은 이날 오후 2시께부터 올보르 구치소 앞에 모여 촛불을 들고 2주일째 구금돼 있는 정 씨에게 자진 귀국을 촉구했다.

덴마크 당국에는 정 씨에 대해 조속히 송환 결정을 내릴 것을 요구했다.

집회를 마친 뒤 이들은 촛불을 들고 구치소 주변에서 "정유라를 송환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거리 행진을 벌이기도 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