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④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최초 제작 주6일 근무지도 ‘여기도 저기도 과로 사회’
2003년 개봉했던 라는 영화에서 뇌물을 받고 강원도 오지로 쫓겨난 선생 김봉두(차승원)는 어떻게든...
전격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경질된 ‘트럼프 정권 설계사’ 배넌, 문제의 인터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렸던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8일(현지시간) 전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검찰, ‘변호사 채용 비리’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 조사
입력 2017.02.17 (00:31) | 수정 2017.02.17 (00:43) 인터넷 뉴스
검찰, ‘변호사 채용 비리’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 조사
금융감독원의 '변호사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이 검찰에 소환돼 조사받고 있다.

서울남부지검 형사5부(박승대 부장검사)는 어제(16일) 오전 10시부터 김수일 부원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 조사에서 김 부원장은 관련 혐의를 대부분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금감원의 변호사 채용 비리 의혹은 지난해 10월 국정감사에서 처음 불거졌다.

당시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금감원이 2014년 변호사 채용 시 직장 근무경력은 물론 실무수습 경력도 없는 로스쿨 출신 변호사 A씨를 이례적으로 채용했다"고 지적했다.

A씨는 최수현 전 금감원장과 행정고시 동기인 전 국회의원의 아들이다. 금감원은 내부 감찰을 통해 당시 총무국장이던 이상구 전 부원장보가 이 과정에 개입한 사실을 밝혀냈다.

이에 사법시험 출신 변호사 단체인 대한법조인협회 소속 변호사 106명은 최 전 원장과 이 전 부원장보, 김 부원장 등 4명을 직권남용과 업무방해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31일 서울 여의도 금융감독원 사무실 2∼3곳을 압수 수색했다. 인사 업무를 담당한 총무부서, 내부 감찰을 담당한 감찰실 등을 주로 살핀 것으로 전해졌다.
  • 검찰, ‘변호사 채용 비리’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 조사
    • 입력 2017.02.17 (00:31)
    • 수정 2017.02.17 (00:43)
    인터넷 뉴스
검찰, ‘변호사 채용 비리’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 조사
금융감독원의 '변호사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김수일 금감원 부원장이 검찰에 소환돼 조사받고 있다.

서울남부지검 형사5부(박승대 부장검사)는 어제(16일) 오전 10시부터 김수일 부원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 조사에서 김 부원장은 관련 혐의를 대부분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금감원의 변호사 채용 비리 의혹은 지난해 10월 국정감사에서 처음 불거졌다.

당시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금감원이 2014년 변호사 채용 시 직장 근무경력은 물론 실무수습 경력도 없는 로스쿨 출신 변호사 A씨를 이례적으로 채용했다"고 지적했다.

A씨는 최수현 전 금감원장과 행정고시 동기인 전 국회의원의 아들이다. 금감원은 내부 감찰을 통해 당시 총무국장이던 이상구 전 부원장보가 이 과정에 개입한 사실을 밝혀냈다.

이에 사법시험 출신 변호사 단체인 대한법조인협회 소속 변호사 106명은 최 전 원장과 이 전 부원장보, 김 부원장 등 4명을 직권남용과 업무방해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31일 서울 여의도 금융감독원 사무실 2∼3곳을 압수 수색했다. 인사 업무를 담당한 총무부서, 내부 감찰을 담당한 감찰실 등을 주로 살핀 것으로 전해졌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