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기업 모금’ 전경련 이승철 부회장, 퇴직금 20억 원?
‘대기업 모금’ 전경련 이승철 부회장, 퇴직금 20억?
삼성과 현대차 등 4대 그룹의 탈퇴가 현실화되면서 전경련이 위기에 빠진 가운데, 이번 사태의 책임자...
‘탄핵 인용시’ 대선은 5월 9일? 10일?
‘탄핵 인용시’ 대선은 5월 9일? 10일?
헌법재판소가 당초 이달 24일로 잡혔던 대통령 탄핵심판 최종 변론기일을 27일로 연기해 확정함에 따라 탄핵심판 선고일의 윤곽 또한 분명해지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파키스탄 수피 성지서 IS 자폭테러…72명 사망
입력 2017.02.17 (01:20) | 수정 2017.02.17 (03:56) 인터넷 뉴스
파키스탄 수피 성지서 IS 자폭테러…72명 사망
파키스탄에서 이슬람 신비주의 종파인 '수피' 성지에서 현지시간으로 16일 국제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의 자살 폭탄 테러가 일어나 최소 72명이 사망하고 250명이 다쳤다.

파키스탄 남부 신드 주 세완에 있는 수피 성지 랄 샤바즈 칼란다르 사원에 한 괴한이 침입해 수류탄을 던지고, 신도들 사이에서 자폭했다.

이날은 수피파에게 성스러운 날로 당시 사원에서는 많은 신자가 저녁 예배를 마치고 다말이라는 수피교 의식을 하느라 모여 있던 중이었다.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IS는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다.

IS는 지난해 11월에도 파키스탄 남부 발루치스탄 주에 있는 수피 성지에서 자폭 테러를 일으켰다. 당시 52명이 숨지고 102명이 다쳤다.

파키스탄군은 테러 직후 해군 헬기와 C-130 공군 수송기까지 동원해 부상자 이송에 나섰다.

파키스탄 군홍보기구(ISPR)의 아시프 가푸르 소장은 "최근 테러는 이웃한 아프가니스탄에 은신한 적대세력의 지령에 따라 이뤄지고 있다"면서 "즉시 보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와즈 샤리프 총리는 "수피 신도들은 파키스탄 건국 이전부터 있었고 파키스탄 독립 투쟁에도 중요한 역할을 했다"면서 "이들에 대한 공격은 파키스탄에 대한 직접적 위협"이라고 이번 테러를 비난했다.(끝)



  • 파키스탄 수피 성지서 IS 자폭테러…72명 사망
    • 입력 2017.02.17 (01:20)
    • 수정 2017.02.17 (03:56)
    인터넷 뉴스
파키스탄 수피 성지서 IS 자폭테러…72명 사망
파키스탄에서 이슬람 신비주의 종파인 '수피' 성지에서 현지시간으로 16일 국제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의 자살 폭탄 테러가 일어나 최소 72명이 사망하고 250명이 다쳤다.

파키스탄 남부 신드 주 세완에 있는 수피 성지 랄 샤바즈 칼란다르 사원에 한 괴한이 침입해 수류탄을 던지고, 신도들 사이에서 자폭했다.

이날은 수피파에게 성스러운 날로 당시 사원에서는 많은 신자가 저녁 예배를 마치고 다말이라는 수피교 의식을 하느라 모여 있던 중이었다.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IS는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다.

IS는 지난해 11월에도 파키스탄 남부 발루치스탄 주에 있는 수피 성지에서 자폭 테러를 일으켰다. 당시 52명이 숨지고 102명이 다쳤다.

파키스탄군은 테러 직후 해군 헬기와 C-130 공군 수송기까지 동원해 부상자 이송에 나섰다.

파키스탄 군홍보기구(ISPR)의 아시프 가푸르 소장은 "최근 테러는 이웃한 아프가니스탄에 은신한 적대세력의 지령에 따라 이뤄지고 있다"면서 "즉시 보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와즈 샤리프 총리는 "수피 신도들은 파키스탄 건국 이전부터 있었고 파키스탄 독립 투쟁에도 중요한 역할을 했다"면서 "이들에 대한 공격은 파키스탄에 대한 직접적 위협"이라고 이번 테러를 비난했다.(끝)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