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개인 과외비, 생활비로 쓰여진 공작비…국정원 비밀주의 악용
개인 생활비로 쓰여진 공작비…국정원 비밀주의 악용
공작은 항상 은밀하고 치밀하게 이뤄진다. 상대방에게 전략이 탄로 나는 건 곧 공작의 실패를...
‘농약 검출 달걀’에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농약 검출 달걀’ 불안감 증폭…정부 “인체에 해롭진 않아”
친환경 산란계 농장에서 44년 전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농약인 ‘DDT’가 검출된 사실이 뒤늦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트럼프 “플린 러시아 제재해제 논의안했다면 내가 지시”
입력 2017.02.17 (04:24) | 수정 2017.02.17 (04:27) 인터넷 뉴스
트럼프 “플린 러시아 제재해제 논의안했다면 내가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현지 시간으로 16일 부적절한 '러시아 내통' 의혹에 휘말려 낙마한 마이클 플린 국가안보회의(NSC)보좌관에 대해 "그가 어떤 잘못된 일을 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옳은 잃은 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지난달 대통령 취임 전 플린이 세르게이 키슬략 주미대사와 수차례 접촉하는 과정에서 '대 러시아 제재 해제' 등을 논의한 데 대해 이러한 입장을 밝혔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플린을 경질한 것에는 "문제는, 그가 우리의 부통령에게 이를 적절히 말하지 않은데 이어 기억나지 않았다고 말했던 것"이라고 밝혀, '거짓 보고'가 경질 원인임을 분명히 했다.

특히 그는 자신이 플린에게 러시아에 대한 미국의 제재 해제 논의를 "지시하지는 않았지만, 만약 그가 논의하지 않았다면 내가 지시했을 것"이라며 제제 해제 논의 자체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음을 강조했다.
  • 트럼프 “플린 러시아 제재해제 논의안했다면 내가 지시”
    • 입력 2017.02.17 (04:24)
    • 수정 2017.02.17 (04:27)
    인터넷 뉴스
트럼프 “플린 러시아 제재해제 논의안했다면 내가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현지 시간으로 16일 부적절한 '러시아 내통' 의혹에 휘말려 낙마한 마이클 플린 국가안보회의(NSC)보좌관에 대해 "그가 어떤 잘못된 일을 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옳은 잃은 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지난달 대통령 취임 전 플린이 세르게이 키슬략 주미대사와 수차례 접촉하는 과정에서 '대 러시아 제재 해제' 등을 논의한 데 대해 이러한 입장을 밝혔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플린을 경질한 것에는 "문제는, 그가 우리의 부통령에게 이를 적절히 말하지 않은데 이어 기억나지 않았다고 말했던 것"이라고 밝혀, '거짓 보고'가 경질 원인임을 분명히 했다.

특히 그는 자신이 플린에게 러시아에 대한 미국의 제재 해제 논의를 "지시하지는 않았지만, 만약 그가 논의하지 않았다면 내가 지시했을 것"이라며 제제 해제 논의 자체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음을 강조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