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들에서 나는 약재’ 쪽파 수확 한창
입력 2017.02.17 (07:09) | 수정 2017.02.17 (07:25)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들에서 나는 약재’ 쪽파 수확 한창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충남 아산지역에서는 요즘 쪽파수확이 한창입니다.

겨울 한파를 딛고 자란 쪽파는 입맛을 돋우는 것으로 알려져 한층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조정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겨울 찬바람이 여전하지만 시설 하우스 안은 파릇한 생명체로 싱그럽습니다.

알싸한 향을 내며 쪽파는 어느새 어른손 한뼘 길이로 자랐습니다.

지난해 10월 파종한 것으로, 한파를 꿋꿋이 이겨내고, 본격적인 수확기를 맞았습니다.

농민들은 눈코뜰 새 없이 바빠졌습니다.

<인터뷰> 김매옥(쪽파 재배 농민) : "많이 바빠요.새벽에 일어나서,일찍 밥도 못하고 나와서(일해요.)"

봄을 재하는 '아산 쪽파'는 특유의 알싸한 맛과 톡 쏘는 향이 좋아 참살이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한겨울 매서운 추위를 이겨낸 이 봄 쪽파는 '들에서 나는 약재'라고도 불립니다.

'아산 쪽파'의 출하 가격은 10kg 한 상자 당 9만 원에서 10만 원 선.

전국 쪽파 생산량의 20%를 차지하는 쪽파 주산지 아산 도고에서는 2백여 농가에서

연간 2천5백여 톤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신석영(영농조합 대표) : "통기성,배기성이 좋고 종자선택을 잘해서 다른 지역에 비해서 도고 쪽파는 야무지고 단단하다고 봐야돼요."

입맛을 돋우는 맛과 향으로 아산 쪽파가 봄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 ‘들에서 나는 약재’ 쪽파 수확 한창
    • 입력 2017.02.17 (07:09)
    • 수정 2017.02.17 (07:25)
    뉴스광장 1부
‘들에서 나는 약재’ 쪽파 수확 한창
<앵커 멘트>

충남 아산지역에서는 요즘 쪽파수확이 한창입니다.

겨울 한파를 딛고 자란 쪽파는 입맛을 돋우는 것으로 알려져 한층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조정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겨울 찬바람이 여전하지만 시설 하우스 안은 파릇한 생명체로 싱그럽습니다.

알싸한 향을 내며 쪽파는 어느새 어른손 한뼘 길이로 자랐습니다.

지난해 10월 파종한 것으로, 한파를 꿋꿋이 이겨내고, 본격적인 수확기를 맞았습니다.

농민들은 눈코뜰 새 없이 바빠졌습니다.

<인터뷰> 김매옥(쪽파 재배 농민) : "많이 바빠요.새벽에 일어나서,일찍 밥도 못하고 나와서(일해요.)"

봄을 재하는 '아산 쪽파'는 특유의 알싸한 맛과 톡 쏘는 향이 좋아 참살이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한겨울 매서운 추위를 이겨낸 이 봄 쪽파는 '들에서 나는 약재'라고도 불립니다.

'아산 쪽파'의 출하 가격은 10kg 한 상자 당 9만 원에서 10만 원 선.

전국 쪽파 생산량의 20%를 차지하는 쪽파 주산지 아산 도고에서는 2백여 농가에서

연간 2천5백여 톤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신석영(영농조합 대표) : "통기성,배기성이 좋고 종자선택을 잘해서 다른 지역에 비해서 도고 쪽파는 야무지고 단단하다고 봐야돼요."

입맛을 돋우는 맛과 향으로 아산 쪽파가 봄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정아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