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후배가 돈이 많더라”…1억 원 뜯어낸 중학교 선배
“후배가 돈이 많더라”…1억 원 뜯어낸 중학교 선배
지난 5일 서울 서초구의 한 오피스텔. 건장한 남성 4명이 엘리베이터에 탔다. 친구처럼...
‘재난불평등’…피해도 소득따라 다른 이유는?
‘재난불평등’…피해도 소득따라 다른 이유는?
영국 런던의 그렌펠타워 대화재로 27일 현재까지 79명이 숨졌다. 2차 세계대전 이후 영국에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도주 남성 4인 추적…“북한계 남성 포함”
입력 2017.02.17 (07:15) | 수정 2017.02.17 (08:14)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도주 남성 4인 추적…“북한계 남성 포함”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말레이시아 현지 경찰은 이미 체포된 2명의 여성 용의자에게 범행을 사주한 것으로 보이는 남성 4명의 뒤를 쫓고 있습니다.

이 중에는 북한계, 즉 북한 출신의 다른 나라 거주자도 있다는 진술도 나왔습니다.

쿠알라룸푸르 현지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어제 인도네시아 여권을 가진 25살 여성이 김정남 피살 사건의 또 다른 용의자로 붙잡혔습니다.

그제 붙잡힌 베트남 국적 여성에 이어 두 번째 용의잡니다.

하지만 베트남 국적 용의자는 또 다른 남성 4명이 장난을 제안해 범행을 했을 뿐, 상대가 김정남인줄 몰랐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 남성들 중 한명은 북한계였다는 진술도 나왔습니다.

<녹취> 말레이시아 경찰 관계자 : "사건과 관련해 말할 수 없습니다. 상관이나 다른 동료에게 물어보세요. 나는 모릅니다."

경찰은 인근 식당에서 범행 과정을 끝까지 지켜본 이 남성들이 사건의 열쇠를 쥐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들 남성들이 북한으로 의심되는 '한 국가'에 고용됐고, 다시 여성들을 사주해 청부살인을 벌였을 가능성이 크다는 겁니다.

이럴 경우 북한 국적자가 범행에 나서 빚어질 수 있는 외교 마찰을 피하고, 도주시간도 확보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습니다.

북한계까지 포함된 이들 남성의 체포 여부가 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데 가장 중요 요소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도주 남성 4인 추적…“북한계 남성 포함”
    • 입력 2017.02.17 (07:15)
    • 수정 2017.02.17 (08:14)
    뉴스광장
도주 남성 4인 추적…“북한계 남성 포함”
<앵커 멘트>

말레이시아 현지 경찰은 이미 체포된 2명의 여성 용의자에게 범행을 사주한 것으로 보이는 남성 4명의 뒤를 쫓고 있습니다.

이 중에는 북한계, 즉 북한 출신의 다른 나라 거주자도 있다는 진술도 나왔습니다.

쿠알라룸푸르 현지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어제 인도네시아 여권을 가진 25살 여성이 김정남 피살 사건의 또 다른 용의자로 붙잡혔습니다.

그제 붙잡힌 베트남 국적 여성에 이어 두 번째 용의잡니다.

하지만 베트남 국적 용의자는 또 다른 남성 4명이 장난을 제안해 범행을 했을 뿐, 상대가 김정남인줄 몰랐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 남성들 중 한명은 북한계였다는 진술도 나왔습니다.

<녹취> 말레이시아 경찰 관계자 : "사건과 관련해 말할 수 없습니다. 상관이나 다른 동료에게 물어보세요. 나는 모릅니다."

경찰은 인근 식당에서 범행 과정을 끝까지 지켜본 이 남성들이 사건의 열쇠를 쥐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들 남성들이 북한으로 의심되는 '한 국가'에 고용됐고, 다시 여성들을 사주해 청부살인을 벌였을 가능성이 크다는 겁니다.

이럴 경우 북한 국적자가 범행에 나서 빚어질 수 있는 외교 마찰을 피하고, 도주시간도 확보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습니다.

북한계까지 포함된 이들 남성의 체포 여부가 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데 가장 중요 요소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