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많이 놀라셨죠.. 우선 가족분들과 현지로 가봐야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과테말라에서 봉제공장을...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중국에서 한 할머니가 비행기에 탑승하면서 항공 엔진에 동전을 던지는 바람에 자칫 대형 항공 사고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해 풍랑주의보…인천여객선 8개 항로 운항 통제
입력 2017.02.17 (07:26) | 수정 2017.02.17 (07:27) 인터넷 뉴스
서해 풍랑주의보…인천여객선 8개 항로 운항 통제
서해 먼바다에 내려진 풍랑주의보로 인천과 섬을 오가는 11개 항로 가운데 8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통제됐다.

오늘(17일) 인천항 운항관리실은 인천 먼바다에 초속 7∼13m의 강한 바람이 불고, 3.5m 이상의 높은 파도가 일어 인천∼백령도 등 8개 항로 여객선 10척의 운항을 통제했다고 밝혔다.

비교적 내륙과 가까운 영종도 삼목∼장봉도 등 3개 항로 여객선 3척은 정상운항한다. 운항관리실 관계자는 "풍랑주의보는 오늘 오후 늦게 해제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 서해 풍랑주의보…인천여객선 8개 항로 운항 통제
    • 입력 2017.02.17 (07:26)
    • 수정 2017.02.17 (07:27)
    인터넷 뉴스
서해 풍랑주의보…인천여객선 8개 항로 운항 통제
서해 먼바다에 내려진 풍랑주의보로 인천과 섬을 오가는 11개 항로 가운데 8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통제됐다.

오늘(17일) 인천항 운항관리실은 인천 먼바다에 초속 7∼13m의 강한 바람이 불고, 3.5m 이상의 높은 파도가 일어 인천∼백령도 등 8개 항로 여객선 10척의 운항을 통제했다고 밝혔다.

비교적 내륙과 가까운 영종도 삼목∼장봉도 등 3개 항로 여객선 3척은 정상운항한다. 운항관리실 관계자는 "풍랑주의보는 오늘 오후 늦게 해제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