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프랑스를 방문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마크롱 신임 프랑스 대통령의 '강렬 악수'가 주목을 받고 있다...
[취재후]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경찰, 12년 전 과속 과태료 10만 원 안 냈다며 계좌압류 통보직장인 김 씨는 최근 경찰청으로부터 주거래 계좌를 압류하겠다는 고지서 한 통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지금 세계는] 알프스 산자락 빙벽 붕괴 잇따라…6명 사망
입력 2017.02.17 (07:37) | 수정 2017.02.17 (08:14)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알프스 산자락 빙벽 붕괴 잇따라…6명 사망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어제 유럽 알프스에서 빙벽 붕괴 사고가 잇따라 모두 6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탈리아 알프스 산에서 얼음 덩어리가 갑자기 떨어져 얼어붙은 폭포를 오르던 4명이 숨졌습니다.

현지 구조대는최근 기온이 오르면서 폭포가 녹아서 얼음이 무너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또 프랑스 알프스 산에서도 빙벽이 무너져 2명이 숨졌습니다.
  • [지금 세계는] 알프스 산자락 빙벽 붕괴 잇따라…6명 사망
    • 입력 2017.02.17 (07:37)
    • 수정 2017.02.17 (08:14)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알프스 산자락 빙벽 붕괴 잇따라…6명 사망
어제 유럽 알프스에서 빙벽 붕괴 사고가 잇따라 모두 6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탈리아 알프스 산에서 얼음 덩어리가 갑자기 떨어져 얼어붙은 폭포를 오르던 4명이 숨졌습니다.

현지 구조대는최근 기온이 오르면서 폭포가 녹아서 얼음이 무너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또 프랑스 알프스 산에서도 빙벽이 무너져 2명이 숨졌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