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5분 만에 덜미…그는 왜 어설픈 은행 강도가 됐나?
5분 만에 덜미…그는 왜 어설픈 은행 강도가 됐나?
어제(23일) 오후 1시쯤 한 남성이 은행 문을 열고 들어왔다. 빨간 패딩 점퍼를 입고...
서울대병원서 제왕절개 수술 중 신생아 손가락 절단…원인은?
서울대병원서 제왕절개 수술 중 신생아 손가락 절단…원인은?
서울대병원에서 제왕절개 수술 도중 신생아의 손가락이 잘리는 황당한 사고가 일어났다. 다행히...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입력 2017.02.17 (08:25) | 수정 2017.02.17 (09:10)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기가 가장 좋아하는 간식 시간!

분명 눈앞에 과자가 보이는데~

어쩐 일인지 아무리 혀를 내밀어도 맛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기의 아빠가 장난을 치기 위해 유리창 너머에서 간식을 건네줬기 때문인데요.

아빠의 장난을 알 리 없는 아기.

계속해서 혀를 날름거려보지만 차가운 유리 말곤 입에 닿는 게 없습니다.

'먹는 걸로 장난치면 안 된다'는 걸 아빠에게 알려드려야 할 것 같네요.
  •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 입력 2017.02.17 (08:25)
    • 수정 2017.02.17 (09:10)
    아침뉴스타임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아기가 가장 좋아하는 간식 시간!

분명 눈앞에 과자가 보이는데~

어쩐 일인지 아무리 혀를 내밀어도 맛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기의 아빠가 장난을 치기 위해 유리창 너머에서 간식을 건네줬기 때문인데요.

아빠의 장난을 알 리 없는 아기.

계속해서 혀를 날름거려보지만 차가운 유리 말곤 입에 닿는 게 없습니다.

'먹는 걸로 장난치면 안 된다'는 걸 아빠에게 알려드려야 할 것 같네요.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