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망언’ NBC 해설자 두둔…美 언론 논평 논란
[단독] 美 언론, 평창올림픽 잇단 ‘망언’…NBC 해설자 두둔까지
미 포춘(Fortune), ‘망언’ NBC 해설자 두둔미국 경제전문지 포춘(Fortune)이 2018 평창 올림픽...
“위대한 챔피언들”…이상화-고다이라의 ‘10년 우정’
“위대한 챔피언들”…국적 넘은 이상화-고다이라 ‘10년 우정’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놓고 경쟁한 한국과 일본 스피드스케이팅 '간판 스타' 이상화와 고다이라...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입력 2017.02.17 (08:25) | 수정 2017.02.17 (09:10)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기가 가장 좋아하는 간식 시간!

분명 눈앞에 과자가 보이는데~

어쩐 일인지 아무리 혀를 내밀어도 맛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기의 아빠가 장난을 치기 위해 유리창 너머에서 간식을 건네줬기 때문인데요.

아빠의 장난을 알 리 없는 아기.

계속해서 혀를 날름거려보지만 차가운 유리 말곤 입에 닿는 게 없습니다.

'먹는 걸로 장난치면 안 된다'는 걸 아빠에게 알려드려야 할 것 같네요.
  •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 입력 2017.02.17 (08:25)
    • 수정 2017.02.17 (09:10)
    아침뉴스타임
[핫 클릭] ”간식이 바로 내 눈 앞에 있는데…”
아기가 가장 좋아하는 간식 시간!

분명 눈앞에 과자가 보이는데~

어쩐 일인지 아무리 혀를 내밀어도 맛이 느껴지지 않습니다.

아기의 아빠가 장난을 치기 위해 유리창 너머에서 간식을 건네줬기 때문인데요.

아빠의 장난을 알 리 없는 아기.

계속해서 혀를 날름거려보지만 차가운 유리 말곤 입에 닿는 게 없습니다.

'먹는 걸로 장난치면 안 된다'는 걸 아빠에게 알려드려야 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