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많이 놀라셨죠.. 우선 가족분들과 현지로 가봐야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과테말라에서 봉제공장을...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중국에서 한 할머니가 비행기에 탑승하면서 항공 엔진에 동전을 던지는 바람에 자칫 대형 항공 사고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세인트루이스 감독 “오승환, 올해도 마무리 투수” 확인
입력 2017.02.17 (08:27) | 수정 2017.02.17 (08:31) 연합뉴스
세인트루이스 감독 “오승환, 올해도 마무리 투수” 확인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올해도 '끝판왕'으로 메이저리그 마운드에 오르게 됐다.

마이크 매시니(47) 세인트루이스 감독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지역 신문 '세인트루이스 포스트 디스패치'와 인터뷰에서 "오승환은 경기 마지막에 공을 잡는 선수가 될 것"이라는 말로 이를 인정했다.

모두가 예상했던 대로 매시니 감독까지 오승환의 마무리 투수 기용을 확실히 못 박은 것이다.

오승환은 메이저리그 진출 첫해인 2016시즌 76경기에 등판해 6승 3패 19세이브 평균자책점 1.92로 맹활약했다.

처음에는 불펜 투수로 시즌을 시작했지만, 기존 마무리 투수인 트레버 로즌솔(27)의 부진을 틈타 그 자리를 꿰찼다.

매시니 감독은 "오승환은 지난해 우리에게 엄청난 존재였다"면서 "그가 마운드에서 두려워하는 모습을 생각하기 힘들다. 오승환은 특별한 선수"라고 강한 신뢰를 드러냈다.

여기에 "오승환이 우리 팀 선수들을 좀 더 가르치도록 영어를 잘했으면 좋겠다. 이제까지 그가 보여준 모습은 매우 인상적이었다"고까지 말했다.

매니시 감독은 오승환의 마운드 위에서의 모습뿐만 아니라, 팀원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모습까지도 인정한 셈이다.

오승환의 활약 덕분에 세인트루이스는 올해 로즌솔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꾸준히 선발투수 전환을 희망했던 로즌솔은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기회를 얻어 테스트를 받을 예정이다.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하는 세인트루이스는 18일 선수단 전체 소집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2017시즌 준비에 돌입한다.

플로리다에서 훈련 중인 오승환은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한국 대표로 선발돼 27일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 세인트루이스 감독 “오승환, 올해도 마무리 투수” 확인
    • 입력 2017.02.17 (08:27)
    • 수정 2017.02.17 (08:31)
    연합뉴스
세인트루이스 감독 “오승환, 올해도 마무리 투수” 확인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올해도 '끝판왕'으로 메이저리그 마운드에 오르게 됐다.

마이크 매시니(47) 세인트루이스 감독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지역 신문 '세인트루이스 포스트 디스패치'와 인터뷰에서 "오승환은 경기 마지막에 공을 잡는 선수가 될 것"이라는 말로 이를 인정했다.

모두가 예상했던 대로 매시니 감독까지 오승환의 마무리 투수 기용을 확실히 못 박은 것이다.

오승환은 메이저리그 진출 첫해인 2016시즌 76경기에 등판해 6승 3패 19세이브 평균자책점 1.92로 맹활약했다.

처음에는 불펜 투수로 시즌을 시작했지만, 기존 마무리 투수인 트레버 로즌솔(27)의 부진을 틈타 그 자리를 꿰찼다.

매시니 감독은 "오승환은 지난해 우리에게 엄청난 존재였다"면서 "그가 마운드에서 두려워하는 모습을 생각하기 힘들다. 오승환은 특별한 선수"라고 강한 신뢰를 드러냈다.

여기에 "오승환이 우리 팀 선수들을 좀 더 가르치도록 영어를 잘했으면 좋겠다. 이제까지 그가 보여준 모습은 매우 인상적이었다"고까지 말했다.

매니시 감독은 오승환의 마운드 위에서의 모습뿐만 아니라, 팀원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모습까지도 인정한 셈이다.

오승환의 활약 덕분에 세인트루이스는 올해 로즌솔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됐다.

꾸준히 선발투수 전환을 희망했던 로즌솔은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기회를 얻어 테스트를 받을 예정이다.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하는 세인트루이스는 18일 선수단 전체 소집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2017시즌 준비에 돌입한다.

플로리다에서 훈련 중인 오승환은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한국 대표로 선발돼 27일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