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대선주자 안보 행보 강화…국민당 엇박자
입력 2017.02.17 (09:42) | 수정 2017.02.17 (10:00)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대선주자 안보 행보 강화…국민당 엇박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김정남 피살 사건이 잇따라 터지면서 안보 문제가 정치권의 주요 화두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대선주자들도 안보 행보를 강화하는 분위기입니다.

강민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범 보수진영의 주자들은 경쟁적으로 사드 추가 배치론을 펼치고 나섰습니다.

<녹취> 유승민(바른정당 의원) : "사드 포대 최소한 2개 내지 3개 도입해 영토 전역이 방어될 수 있게 해야하고..."

문재인 민주당 전 대표를 직접 겨냥해 사드 배치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하라는 압박도 이어지고 있는데, 문 전 대표는 안보를 정치적으로 이용하지 말라며 적극 맞서는 분위깁니다.

<녹취> 문재인(민주당 전 대표) : "혹시라도 안보에 관한 문제를 정치적 목적에 이용하는 것은 하지 말아야할 안보 적폐이다."

사드 배치에 대해선 최종 결정을 다음 정부로 넘겨주면 외교적으로 해결할 복안을 갖고 있다는 입장을 유지했습니다.

하지만 이재명 성남시장을 제외한 다른 야권 후보들은 현실적으로 사드 합의는 존중돼야 한다는 쪽으로 입장이 선회하는 분위깁니다.

안희정 충남지사에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도 같은 입장인데, 국민의 당 내부에선 이 문제를 놓고 내부 갈등까지 불거졌습니다.

<녹취> 박지원(국민의당 대표/KBS 라디오 中) : "당내에 반대하는 사람도 있고 찬성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시간 갖고 의견을 수렴해서 논의를 하도록 하겠습니다 ."

미사일 발사와 김정남 피살이 잇따라 터지면서 잠재돼 있던 안보 이슈가 대선판을 달구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 대선주자 안보 행보 강화…국민당 엇박자
    • 입력 2017.02.17 (09:42)
    • 수정 2017.02.17 (10:00)
    930뉴스
대선주자 안보 행보 강화…국민당 엇박자
<앵커 멘트>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김정남 피살 사건이 잇따라 터지면서 안보 문제가 정치권의 주요 화두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대선주자들도 안보 행보를 강화하는 분위기입니다.

강민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범 보수진영의 주자들은 경쟁적으로 사드 추가 배치론을 펼치고 나섰습니다.

<녹취> 유승민(바른정당 의원) : "사드 포대 최소한 2개 내지 3개 도입해 영토 전역이 방어될 수 있게 해야하고..."

문재인 민주당 전 대표를 직접 겨냥해 사드 배치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하라는 압박도 이어지고 있는데, 문 전 대표는 안보를 정치적으로 이용하지 말라며 적극 맞서는 분위깁니다.

<녹취> 문재인(민주당 전 대표) : "혹시라도 안보에 관한 문제를 정치적 목적에 이용하는 것은 하지 말아야할 안보 적폐이다."

사드 배치에 대해선 최종 결정을 다음 정부로 넘겨주면 외교적으로 해결할 복안을 갖고 있다는 입장을 유지했습니다.

하지만 이재명 성남시장을 제외한 다른 야권 후보들은 현실적으로 사드 합의는 존중돼야 한다는 쪽으로 입장이 선회하는 분위깁니다.

안희정 충남지사에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도 같은 입장인데, 국민의 당 내부에선 이 문제를 놓고 내부 갈등까지 불거졌습니다.

<녹취> 박지원(국민의당 대표/KBS 라디오 中) : "당내에 반대하는 사람도 있고 찬성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시간 갖고 의견을 수렴해서 논의를 하도록 하겠습니다 ."

미사일 발사와 김정남 피살이 잇따라 터지면서 잠재돼 있던 안보 이슈가 대선판을 달구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