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조현민 “월급서 5억 까든가!”…‘갑질’ 반말에 협박까지
조현민 “월급서 까든가! 징계해!”…‘욕설·협박’ 녹음 파일에 고스란히
갑질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조현민 전무가 평소 사내에서 어떤 식으로 회의를 하는지 엿볼 수...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외국 언론들이 한국의 미혼모 문제에 이토록이나 관심이 높은 줄 몰랐다. 우리가 마치 외국 어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입력 2017.02.17 (10:17) | 수정 2017.02.17 (13:14) 인터넷 뉴스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17일(오늘) "최초로 진정한 정권교체를 이룩한 새정치국민회의와 국민의 정부를 계승한 국민의당이 진짜 정권교체의 주역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손 의장은 이날 국민의당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앞서 열린 입당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이제 시민혁명을 완수하는 임무는 국민의당의 몫"이라며 "국민의당은 특권 세력, 기득권 세력의 탐욕으로부터 다수 국민을 지키고 영남패권, 강남패권, 친문패권 등 모든 형태의 특권과 패권주의에 맞서 싸우는 진정한 개혁 정당으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안철수 전 대표도 참석해 "손 전 대표의 입당으로 국민들은 이제 우리 국민의당의 수권 가능성을 어느 때 보다도 높게 평가해주실 것"이라며 "저도 열심히 협력하고 경쟁해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밝혔다.

천정배 전 대표 역시 "손 전 대표의 입당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 "오늘을 계기로 국민의당의 수권 능력이 획기적으로 커졌다"고 평가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손 전 대표 측근인 이찬열 의원과 박우섭 인천남구청장도 함께 참석해 공식 입당하고 최고위원으로 추대됐다.
  •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 입력 2017.02.17 (10:17)
    • 수정 2017.02.17 (13:14)
    인터넷 뉴스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17일(오늘) "최초로 진정한 정권교체를 이룩한 새정치국민회의와 국민의 정부를 계승한 국민의당이 진짜 정권교체의 주역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손 의장은 이날 국민의당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앞서 열린 입당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이제 시민혁명을 완수하는 임무는 국민의당의 몫"이라며 "국민의당은 특권 세력, 기득권 세력의 탐욕으로부터 다수 국민을 지키고 영남패권, 강남패권, 친문패권 등 모든 형태의 특권과 패권주의에 맞서 싸우는 진정한 개혁 정당으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안철수 전 대표도 참석해 "손 전 대표의 입당으로 국민들은 이제 우리 국민의당의 수권 가능성을 어느 때 보다도 높게 평가해주실 것"이라며 "저도 열심히 협력하고 경쟁해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밝혔다.

천정배 전 대표 역시 "손 전 대표의 입당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 "오늘을 계기로 국민의당의 수권 능력이 획기적으로 커졌다"고 평가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손 전 대표 측근인 이찬열 의원과 박우섭 인천남구청장도 함께 참석해 공식 입당하고 최고위원으로 추대됐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