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입력 2017.02.17 (10:17) 수정 2017.02.17 (13:14) 인터넷 뉴스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17일(오늘) "최초로 진정한 정권교체를 이룩한 새정치국민회의와 국민의 정부를 계승한 국민의당이 진짜 정권교체의 주역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손 의장은 이날 국민의당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앞서 열린 입당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이제 시민혁명을 완수하는 임무는 국민의당의 몫"이라며 "국민의당은 특권 세력, 기득권 세력의 탐욕으로부터 다수 국민을 지키고 영남패권, 강남패권, 친문패권 등 모든 형태의 특권과 패권주의에 맞서 싸우는 진정한 개혁 정당으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안철수 전 대표도 참석해 "손 전 대표의 입당으로 국민들은 이제 우리 국민의당의 수권 가능성을 어느 때 보다도 높게 평가해주실 것"이라며 "저도 열심히 협력하고 경쟁해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밝혔다.

천정배 전 대표 역시 "손 전 대표의 입당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 "오늘을 계기로 국민의당의 수권 능력이 획기적으로 커졌다"고 평가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손 전 대표 측근인 이찬열 의원과 박우섭 인천남구청장도 함께 참석해 공식 입당하고 최고위원으로 추대됐다.
  •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 입력 2017.02.17 (10:17)
    • 수정 2017.02.17 (13:14)
    인터넷 뉴스
손학규 민주당 전 대표 국민의당 입당
손학규 국민주권개혁회의 의장이 17일(오늘) "최초로 진정한 정권교체를 이룩한 새정치국민회의와 국민의 정부를 계승한 국민의당이 진짜 정권교체의 주역이 돼야 한다"며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손 의장은 이날 국민의당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 앞서 열린 입당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이제 시민혁명을 완수하는 임무는 국민의당의 몫"이라며 "국민의당은 특권 세력, 기득권 세력의 탐욕으로부터 다수 국민을 지키고 영남패권, 강남패권, 친문패권 등 모든 형태의 특권과 패권주의에 맞서 싸우는 진정한 개혁 정당으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안철수 전 대표도 참석해 "손 전 대표의 입당으로 국민들은 이제 우리 국민의당의 수권 가능성을 어느 때 보다도 높게 평가해주실 것"이라며 "저도 열심히 협력하고 경쟁해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밝혔다.

천정배 전 대표 역시 "손 전 대표의 입당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 "오늘을 계기로 국민의당의 수권 능력이 획기적으로 커졌다"고 평가했다.

오늘 입당식에는 손 전 대표 측근인 이찬열 의원과 박우섭 인천남구청장도 함께 참석해 공식 입당하고 최고위원으로 추대됐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