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조현민, 4년 만에 임원…재벌 3세 중 ‘최다 직책’
[단독] 조현민, 4년 만에 임원…재벌 3세 중 ‘최다 직책’
대한항공 총수 일가의 '갑질' 의혹. 하루가 멀다 하고 쏟아지고 있다. 일명 '음료 투척' 사건을 시작...
[특파원리포트]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얼마면 되겠니?”…급한 아베,돈 싸들고 평양갈까?
북중 정상 회담, 남북 정상 회담, 북미 정상 회담 등 한반도, 그리고 북한을 둘러싼 각국의 정상...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해경, 불법조업 中 어선에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
입력 2017.02.17 (10:20) | 수정 2017.02.17 (10:21) 인터넷 뉴스
해경, 불법조업 中 어선에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
해경이 불법조업 단속에 저항한 중국어선에 올해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사용했다.

국민안전처 목포해양경비안전서는 16일 밤 9시 5분쯤 전남 목포시 가거도 남서쪽 74km 해상에서 중국어선 30여 척이 우리 해역을 침범해 서해어업관리단 어업지도선과 검문검색을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중국어선 양쪽에 쇠창살과 철망을 설치해 검문검색을 방해했고, 밤 10시 17분 중국어선 1척을 나포하자 주변에 있던 중국어선 40여 척이 합류해 총 70여 척이 해경 경비함을 향해 돌진하는 등 위협했다.

해경은 중국어선 상대로 수차례 경고 방송을 한 뒤 밤 11시 15분쯤 가거도 남서쪽 56km 해상에서 공용화기 M-60 900발을 발사했다. 사격이 시작되자 중국어선들은 어업협정선 밖으로 도주했고, 해경은 중국 해경국에 관련 사실을 통보한 뒤 강력 조치해줄 것을 요청했다.

해경은 "앞으로도 우리 해역을 집단 침범해 불법조업하며 단속에 저항하는 중국어선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해경은 지난해 11월 무기사용매뉴얼 발표 이후 20회에 걸쳐 3,005발을 발사해 폭력사용 등 불법으로 저항하는 중국어선에 대응했다.
  • 해경, 불법조업 中 어선에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
    • 입력 2017.02.17 (10:20)
    • 수정 2017.02.17 (10:21)
    인터넷 뉴스
해경, 불법조업 中 어선에 올해 첫 공용화기 사용
해경이 불법조업 단속에 저항한 중국어선에 올해 처음으로 공용화기를 사용했다.

국민안전처 목포해양경비안전서는 16일 밤 9시 5분쯤 전남 목포시 가거도 남서쪽 74km 해상에서 중국어선 30여 척이 우리 해역을 침범해 서해어업관리단 어업지도선과 검문검색을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중국어선 양쪽에 쇠창살과 철망을 설치해 검문검색을 방해했고, 밤 10시 17분 중국어선 1척을 나포하자 주변에 있던 중국어선 40여 척이 합류해 총 70여 척이 해경 경비함을 향해 돌진하는 등 위협했다.

해경은 중국어선 상대로 수차례 경고 방송을 한 뒤 밤 11시 15분쯤 가거도 남서쪽 56km 해상에서 공용화기 M-60 900발을 발사했다. 사격이 시작되자 중국어선들은 어업협정선 밖으로 도주했고, 해경은 중국 해경국에 관련 사실을 통보한 뒤 강력 조치해줄 것을 요청했다.

해경은 "앞으로도 우리 해역을 집단 침범해 불법조업하며 단속에 저항하는 중국어선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해경은 지난해 11월 무기사용매뉴얼 발표 이후 20회에 걸쳐 3,005발을 발사해 폭력사용 등 불법으로 저항하는 중국어선에 대응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