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그랜저 털다 발견한 벤츠 열쇠…그의 선택은
그랜저 털다 발견한 벤츠 열쇠…그의 선택은
지난 7일 새벽 4시쯤. 울산 남구의 한 아파트 주차장을 두리번거리며 배회하던 사람의 모습이 CCTV에 잡혔다. 강모(40)씨였다.그는 차 안에 있던...
“북한, 수소탄 원료 생산 능력 보유”…미국, 북한과 만나야
“북한, 수소탄 원료 생산 능력 보유”…미국, 북한과 만나야
"제네바 합의(1994년 북한과 미국이 각각 핵사찰 허용과 경수로 제공을 약속한 기본 합의문)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주승용 “특검 연장 불가피, 박 대통령 대면조사해야”
입력 2017.02.17 (10:45) | 수정 2017.02.17 (10:47) 인터넷 뉴스
주승용 “특검 연장 불가피, 박 대통령 대면조사해야”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17일(오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으로 특검 수사 연장이 불가피해졌으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대면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이제 특검의 최종 목표는 게이트의 핵심인 대통령"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특검이 박 대통령의 뇌물 수사에 집중하느라 다른 기업은 면죄부를 받을 정도다. 우병우 전 민정수석에 대한 수사도 못했다"면서 "이런 사정을 잘 아는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특검의 수사 연장 요청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황 대행이 수사 기간 연장을 불허할 경우 국회가 4당 원내대표 회담을 통해 특검법 개정안을 통과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구속된 이재용 부회장에 대해 주 원내대표는 "이미 3주 전에 뇌물 공여 등의 혐의로 구속돼야 했고, 권력이 시키면 할 수밖에 없다는 변명은 통하지 않는다"면서 "이제라도 정의를 바로잡은 법원의 판단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또 "이 부회장의 구속은 사회가 더이상 불의와 타협하지 않겠다는 신호탄"이라면서 "롯데와 SK 등 대기업들의 정경유착을 철저히 수사해서 수십 년 동안 이어진 정경유착 고리를 끊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말했다.
  • 주승용 “특검 연장 불가피, 박 대통령 대면조사해야”
    • 입력 2017.02.17 (10:45)
    • 수정 2017.02.17 (10:47)
    인터넷 뉴스
주승용 “특검 연장 불가피, 박 대통령 대면조사해야”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17일(오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으로 특검 수사 연장이 불가피해졌으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대면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이제 특검의 최종 목표는 게이트의 핵심인 대통령"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특검이 박 대통령의 뇌물 수사에 집중하느라 다른 기업은 면죄부를 받을 정도다. 우병우 전 민정수석에 대한 수사도 못했다"면서 "이런 사정을 잘 아는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특검의 수사 연장 요청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황 대행이 수사 기간 연장을 불허할 경우 국회가 4당 원내대표 회담을 통해 특검법 개정안을 통과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구속된 이재용 부회장에 대해 주 원내대표는 "이미 3주 전에 뇌물 공여 등의 혐의로 구속돼야 했고, 권력이 시키면 할 수밖에 없다는 변명은 통하지 않는다"면서 "이제라도 정의를 바로잡은 법원의 판단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또 "이 부회장의 구속은 사회가 더이상 불의와 타협하지 않겠다는 신호탄"이라면서 "롯데와 SK 등 대기업들의 정경유착을 철저히 수사해서 수십 년 동안 이어진 정경유착 고리를 끊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