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리포트] ‘차량 트렁크 피랍’ 극적 탈출…나도 가능할까?
‘차량 트렁크 피랍’ 극적 탈출…나도 가능할까?
브리트니 딕스(25세) 양은 미국 앨라배마 주 버밍엄 시에 살며 간호학을 전공하는 학생이다. 지난 3월 14일...
[특파원 리포트] “죽어 가는 걸 보고 싶어”…어느 여대생 사이코패스
“죽어 가는 걸 보고 싶어”…어느 여대생 사이코패스
2015년 1월 나고야의 한 아파트에서 한 달 이상 행방불명됐던 77세 할머니가 숨진 채 발견됐다. 범인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신경성 독가스 가능성…부검 결과 이르면 내일 발표
입력 2017.02.17 (10:43) | 수정 2017.02.17 (11:16) 지구촌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신경성 독가스 가능성…부검 결과 이르면 내일 발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김정남 피살 용의자들이 현지 경찰에 잇따라 붙잡히면서 과연 어떤 의도와 방법으로 사건을 저질렀을지 의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말레이시아 당국은 독극물 성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김유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말레이시아 당국이 전문기관인 화학청에 김정남 살해 당시 사용된 독극물 테스트를 의뢰했습니다.

살해 배후를 밝히기 위해선 독극물 규명이 가장 중요하다는 판단입니다.

청산가리보다 훨씬 강력한 신경성 독가스, 특히 북한 공작원들이 사용한다는 VX가 사용됐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김정남이 어떻게 사망했는지는 부검 결과가 나와봐야 자세히 알 수 있습니다.

금요일인 오늘이 이슬람교 주일이란 점을 고려할 때, 부검 결과는 이르면 내일쯤 발표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어제 오후에는 현지 경찰 간부가 북한 대사관으로 들어갔다가 20분 정도 머물고 나오는 게 목격됐습니다.

경찰이 직접 대사관을 찾아 수사 내용이나 시신 인도와 관련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비슷한 시간 말레이시아 부총리는 북측에 김정남 시신을 인도할 수 있다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시신 인도를 놓고 신경전 양상이 불거지자 말레이시아 당국이 북한과의 외교관계를 고려해 정치적 결정을 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김유대입니다.
  • 신경성 독가스 가능성…부검 결과 이르면 내일 발표
    • 입력 2017.02.17 (10:43)
    • 수정 2017.02.17 (11:16)
    지구촌뉴스
신경성 독가스 가능성…부검 결과 이르면 내일 발표
<앵커 멘트>

김정남 피살 용의자들이 현지 경찰에 잇따라 붙잡히면서 과연 어떤 의도와 방법으로 사건을 저질렀을지 의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말레이시아 당국은 독극물 성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김유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말레이시아 당국이 전문기관인 화학청에 김정남 살해 당시 사용된 독극물 테스트를 의뢰했습니다.

살해 배후를 밝히기 위해선 독극물 규명이 가장 중요하다는 판단입니다.

청산가리보다 훨씬 강력한 신경성 독가스, 특히 북한 공작원들이 사용한다는 VX가 사용됐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김정남이 어떻게 사망했는지는 부검 결과가 나와봐야 자세히 알 수 있습니다.

금요일인 오늘이 이슬람교 주일이란 점을 고려할 때, 부검 결과는 이르면 내일쯤 발표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어제 오후에는 현지 경찰 간부가 북한 대사관으로 들어갔다가 20분 정도 머물고 나오는 게 목격됐습니다.

경찰이 직접 대사관을 찾아 수사 내용이나 시신 인도와 관련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비슷한 시간 말레이시아 부총리는 북측에 김정남 시신을 인도할 수 있다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시신 인도를 놓고 신경전 양상이 불거지자 말레이시아 당국이 북한과의 외교관계를 고려해 정치적 결정을 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KBS 뉴스 김유대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