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연속기획] 외국인 불법 취업 ‘수수방관’…벼랑 끝 내몰리는 건설 일용직들
외국인 불법 취업 ‘수수방관’…벼랑 끝 내몰리는 건설 일용직들
지난해 우리나라의 건설투자액은 259조 원 국내총생산 GDP 대비 비중은 16%에 이릅니다. 건설산업...
반려동물 물리면 안되는 치명적 이유…‘2차 감염’이 더 위험
반려동물 물리면 안되는 치명적 이유…‘2차 감염’ 더 위험
반려동물 인구 천만 시대가 되면서 반려견에 물리는 사고가 최근 5년 새 4배나 급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회 저출산 특위-경제4개 단체, MOU 체결
입력 2017.02.17 (10:48) | 수정 2017.02.17 (10:54) 인터넷 뉴스
국회 저출산 특위-경제4개 단체, MOU 체결
국회 저출산‧고령화대책 특별위원회와 대한상의 등 경제 4개 단체가 17일(오늘) 국회에서 저출산 극복을 위한 공동 실천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에서 이들은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 것이 기업 뿐만 아니라 국가와 경제 발전의 지속 가능성을 결정할 가장 중요한 당면 과제라는데 뜻을 모았다.

특히 장시간 근로 문화를 개선하고, 여성과 남성 모두가 눈치 보지 않고 육아휴직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일 가정 양립 제도의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나경원 위원장은 "저출산 극복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일․가정 양립이 가능한 직장 문화와 사회 여건이 조성되어야 하며 이를 위해 경제계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국회에서도 일․가정 양립 제도의 정착과 확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제계에서 대한상공회의소 박용만 회장, 한국경영자총협회 박병원 회장, 중소기업중앙회 박성택 회장, 한국중견기업연합회 강호갑 회장이 참석했다.
  • 국회 저출산 특위-경제4개 단체, MOU 체결
    • 입력 2017.02.17 (10:48)
    • 수정 2017.02.17 (10:54)
    인터넷 뉴스
국회 저출산 특위-경제4개 단체, MOU 체결
국회 저출산‧고령화대책 특별위원회와 대한상의 등 경제 4개 단체가 17일(오늘) 국회에서 저출산 극복을 위한 공동 실천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에서 이들은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 것이 기업 뿐만 아니라 국가와 경제 발전의 지속 가능성을 결정할 가장 중요한 당면 과제라는데 뜻을 모았다.

특히 장시간 근로 문화를 개선하고, 여성과 남성 모두가 눈치 보지 않고 육아휴직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일 가정 양립 제도의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나경원 위원장은 "저출산 극복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일․가정 양립이 가능한 직장 문화와 사회 여건이 조성되어야 하며 이를 위해 경제계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국회에서도 일․가정 양립 제도의 정착과 확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제계에서 대한상공회의소 박용만 회장, 한국경영자총협회 박병원 회장, 중소기업중앙회 박성택 회장, 한국중견기업연합회 강호갑 회장이 참석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