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용암초’로 개명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초’로 개명
 학교 이름 문제로 놀림을 받던 부산 기장군 기장읍의 '대변초등학교'의 이름이 내년부터...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검찰의 칼끝은?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칼끝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박원순 제압 문건'과 관련해 이명박 전 대통령을 명예훼손과 국정원법...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與 “특검 연장, 조만간 의원총회 거쳐 결정”
입력 2017.02.17 (11:29) | 수정 2017.02.17 (11:30) 인터넷 뉴스
與 “특검 연장, 조만간 의원총회 거쳐 결정”
자유한국당은 17일(오늘) 특검의 수사 기간 연장 문제를 놓고 조만간 의원총회를 개최해 의원들의 의견을 모은 뒤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우택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특검 연장에 대해) 현재까지 의원총회에서 공식적으로 논의된 적이 없다"며 "이 문제에 대해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의원총회를 통해 당론으로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특검의 대면조사가 미뤄지거나 불발될 가능성에 대해 묻자 "청와대와 특검이 논의해서 결정할 문제"라며 말을 아꼈다.

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으면서 범보수 진영의 대선 주자로 떠오르고 있는 홍준표 경남지사에 대한 당원권 정지를 푸는 문제에 대해서는 "당헌 당규 규정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함깨 당 내의 여러가지 여론을 들어보고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가 알기로는 본인(홍준표 지사)도 대권에 대한 의사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간접적으로 듣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홍 지사 등) 좋은 (대선) 후보들이 계속 나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 與 “특검 연장, 조만간 의원총회 거쳐 결정”
    • 입력 2017.02.17 (11:29)
    • 수정 2017.02.17 (11:30)
    인터넷 뉴스
與 “특검 연장, 조만간 의원총회 거쳐 결정”
자유한국당은 17일(오늘) 특검의 수사 기간 연장 문제를 놓고 조만간 의원총회를 개최해 의원들의 의견을 모은 뒤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우택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특검 연장에 대해) 현재까지 의원총회에서 공식적으로 논의된 적이 없다"며 "이 문제에 대해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의원총회를 통해 당론으로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특검의 대면조사가 미뤄지거나 불발될 가능성에 대해 묻자 "청와대와 특검이 논의해서 결정할 문제"라며 말을 아꼈다.

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으면서 범보수 진영의 대선 주자로 떠오르고 있는 홍준표 경남지사에 대한 당원권 정지를 푸는 문제에 대해서는 "당헌 당규 규정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함깨 당 내의 여러가지 여론을 들어보고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가 알기로는 본인(홍준표 지사)도 대권에 대한 의사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간접적으로 듣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홍 지사 등) 좋은 (대선) 후보들이 계속 나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