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종변론 3월로 늦취지나…헌재, 이르면 오늘 결정
최종변론 3월로 늦취지나 …헌재, 이르면 오늘 결정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의 최종변론을 늦춰달라는 대통령 측 요구를 받아들일지에 대해...
“체포된 리정철은 北공작원 운전기사 역할”
“체포된 리정철은 北공작원 운전기사 역할”
김정남 살해 용의자로 체포된 북한 국적자 리정철이 이번 사건에서 범행 연루자들의 운전기사 역할을 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재심’, 천만영화 ‘변호인’ 흥행 이을까
입력 2017.02.17 (11:53) 연합뉴스
‘재심’, 천만영화 ‘변호인’ 흥행 이을까
영화 '재심'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킨 가운데 주말 흥행에 시동을 걸고 있다.

애니메이션 '트롤'과 '마이펫 오지'를 비롯해 '그레이트 월', '더 큐어' 등도 이번 주 새로 간판을 내걸었다.

1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재심'은 전날 13만3천298명을 불러모으며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재심'은 2000년 실제 발생한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로, 개봉 후 "정우·강하늘의 호연과 실화의 감동이 어우러진 명작"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부림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 '변호인'에 이어 실화 소재 영화의 흥행 바통을 이을지 주목된다. '변호인'은 2013년 개봉해 1천137만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개봉 2주차 주말을 맞는 '조작된 도시'와 이번 주 새로 개봉한 맷 데이먼 주연의 '그레이트 월'도 가족 관객 잡기에 나섰다.

중국과 미국이 손잡은 초대형 블록버스터인 '그레이트 월'은 아이맥스 3D와 스크린X, 4DX 등 특별상영관에서도 상영된다.

미스터리 스릴러 '더 큐어'도 도전장을 내밀었다. 미국 월가에서 일하는 야심 많은 젊은이 록하트(데인 드한)가 의문의 편지를 남기고 갑자기 떠난 최고경영자(CEO)를 찾아 스위스 알프스에 있는 웰니스센터를 찾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성공과 완벽함에 대한 집착 등 현대인들이 겪는 심리적 압박과 고통을 새로운 시각에서 다룬 영화로, '캐리비언의 해적' 3부작을 연출한 고어 버빈스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봄방학을 맞아 새로운 애니메이션들이 어린이 관객을 기다리고 있다.

16일 개봉한 '트롤'은 드림웍스의 첫 뮤지컬 애니메이션이다. 행복이 넘치는 트롤 왕국의 공주 파피와 친구 브랜치가 납치된 친구들을 구하기 위해 떠나는 모험을 그렸다. 배우 이성경과 박형식이 우리말 더빙에 참여했다.

'마이펫 오지'는 가족과 떨어져 초특급 애견 호텔에 남겨지게 된 강아지 멍뭉이의 모험을 그린 애니메이션이다.
  • ‘재심’, 천만영화 ‘변호인’ 흥행 이을까
    • 입력 2017.02.17 (11:53)
    연합뉴스
‘재심’, 천만영화 ‘변호인’ 흥행 이을까
영화 '재심'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킨 가운데 주말 흥행에 시동을 걸고 있다.

애니메이션 '트롤'과 '마이펫 오지'를 비롯해 '그레이트 월', '더 큐어' 등도 이번 주 새로 간판을 내걸었다.

1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재심'은 전날 13만3천298명을 불러모으며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재심'은 2000년 실제 발생한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로, 개봉 후 "정우·강하늘의 호연과 실화의 감동이 어우러진 명작"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부림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 '변호인'에 이어 실화 소재 영화의 흥행 바통을 이을지 주목된다. '변호인'은 2013년 개봉해 1천137만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개봉 2주차 주말을 맞는 '조작된 도시'와 이번 주 새로 개봉한 맷 데이먼 주연의 '그레이트 월'도 가족 관객 잡기에 나섰다.

중국과 미국이 손잡은 초대형 블록버스터인 '그레이트 월'은 아이맥스 3D와 스크린X, 4DX 등 특별상영관에서도 상영된다.

미스터리 스릴러 '더 큐어'도 도전장을 내밀었다. 미국 월가에서 일하는 야심 많은 젊은이 록하트(데인 드한)가 의문의 편지를 남기고 갑자기 떠난 최고경영자(CEO)를 찾아 스위스 알프스에 있는 웰니스센터를 찾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성공과 완벽함에 대한 집착 등 현대인들이 겪는 심리적 압박과 고통을 새로운 시각에서 다룬 영화로, '캐리비언의 해적' 3부작을 연출한 고어 버빈스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봄방학을 맞아 새로운 애니메이션들이 어린이 관객을 기다리고 있다.

16일 개봉한 '트롤'은 드림웍스의 첫 뮤지컬 애니메이션이다. 행복이 넘치는 트롤 왕국의 공주 파피와 친구 브랜치가 납치된 친구들을 구하기 위해 떠나는 모험을 그렸다. 배우 이성경과 박형식이 우리말 더빙에 참여했다.

'마이펫 오지'는 가족과 떨어져 초특급 애견 호텔에 남겨지게 된 강아지 멍뭉이의 모험을 그린 애니메이션이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