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설 선물’로 불티나게 말린 이것…‘게르마늄’ 열풍의 실체
‘설 선물’로 불티나게 팔린 이것 …‘게르마늄’ 열풍의 실체는?
시작은 '설 선물' 고민이었다. 부모님께 설에 드릴만 한 선물이 없을까. 어르신들 사이에 게르마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 17일의 평창 드라마…최고 명장면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특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직권남용 등 피의자 소환 ISSUE
입력 2017.02.17 (14:35) | 수정 2017.02.17 (15:28) 인터넷 뉴스
특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직권남용 등 피의자 소환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내일(18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

특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오늘 오후 언론 브리핑에서 "내일 오전 10시 우 전 수석을 직권남용 등 혐의의 피의자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 전 수석의 직무유기 혐의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우 전 수석은 최순실 씨의 국정개입을 묵인하거나 방조하고,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해임에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우 전 수석은 또, 지난해 문체부 국과장급 5명 좌천성 인사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함께 받고 있다.
  • 특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직권남용 등 피의자 소환
    • 입력 2017.02.17 (14:35)
    • 수정 2017.02.17 (15:28)
    인터넷 뉴스
특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직권남용 등 피의자 소환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내일(18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

특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오늘 오후 언론 브리핑에서 "내일 오전 10시 우 전 수석을 직권남용 등 혐의의 피의자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 전 수석의 직무유기 혐의에 대해서도 조사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우 전 수석은 최순실 씨의 국정개입을 묵인하거나 방조하고,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해임에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우 전 수석은 또, 지난해 문체부 국과장급 5명 좌천성 인사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함께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