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찰, 납품 비리 의혹 용인시청 공무원 압수수색
입력 2017.02.17 (15:12) | 수정 2017.02.17 (15:20) 인터넷 뉴스
경찰, 납품 비리 의혹 용인시청 공무원 압수수색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오늘 오전 납품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용인시청 간부 공무원 A 씨의 사무실 등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다.

앞서 경기도는 감사를 거쳐 A 씨가 2014년부터 하천 정비공사 과정에서 특정 업체에 20억 원 상당의 자재 납품을 몰아줬다며 용인시에 중징계와 수사 의뢰를 하라고 통보했다.

경찰은 A 씨의 사무실 등에서 상자 2개 분량의 자료를 압수해 분석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시의 수사 의뢰는 없었고, 다른 감사 과정에서 첩보를 입수하고 수사하게 됐다며 금전 관계가 있었는지 등을 수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경찰, 납품 비리 의혹 용인시청 공무원 압수수색
    • 입력 2017.02.17 (15:12)
    • 수정 2017.02.17 (15:20)
    인터넷 뉴스
경찰, 납품 비리 의혹 용인시청 공무원 압수수색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오늘 오전 납품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용인시청 간부 공무원 A 씨의 사무실 등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다.

앞서 경기도는 감사를 거쳐 A 씨가 2014년부터 하천 정비공사 과정에서 특정 업체에 20억 원 상당의 자재 납품을 몰아줬다며 용인시에 중징계와 수사 의뢰를 하라고 통보했다.

경찰은 A 씨의 사무실 등에서 상자 2개 분량의 자료를 압수해 분석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시의 수사 의뢰는 없었고, 다른 감사 과정에서 첩보를 입수하고 수사하게 됐다며 금전 관계가 있었는지 등을 수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