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베를린영화제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베를린 참관기] ‘영희’ 김민희를 향한 엇갈린 시선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의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의...
[대선] ③ 혁명가를 꿈꿨던 소년, 역전승은 가능할 것인가…안희정 편
혁명가 꿈꿨던 소년, 역전승 가능할까?…안희정 편
KBS 영상자료를 토대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세 번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초구 재건축사업 조합장 뇌물혐의 피소
입력 2017.02.17 (16:03) | 수정 2017.02.17 (16:12) 인터넷 뉴스
서초구 재건축사업 조합장 뇌물혐의 피소
공사비 1,900억 원대의 서울 서초구 삼호가든 4차 재건축 사업의 조합원이 조합장을 비위 혐의로 고소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지난해 10월 삼호가든 재건축사업 조합원 17명이 뇌물수수와 업무상 배임,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위반 등의 혐의로 조합장 채 모 씨(52)를 고소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소장에는 채 씨가 용역업체 등에 금품을 받고, 이 중 일부를 임원들에게 백화점 상품권으로 지급했으며, 추가 용역계약을 체결하면서 조합원 총회를 거치지 않았고, 정관을 어기고 비상근임원 2명에게 급여를 지급했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경찰관계자는 "고소인과 피고소인 소환 조사를 모두 마쳤고, 뇌물 수수 혐의를 조사하기 위해 최근 채 씨의 계좌 내역을 확보해 자금 흐름을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조합장 채 모 씨는 KBS와의 전화 통화에서 고소장은 재건축 사업에 반발하는 일부 조합원이 꾸며낸 이야기로 모두 사실이 아니라며 혐의 내용을 강력히 부인했다.

이어 금품을 받았다는 주장은 모두 허위이고, 추가 용역계약 역시 총회 절차를 모두 밟았고, 비상근임원 2명에게는 지급한 일당 역시 적법한 절차를 거쳤다고 설명했다.
  • 서초구 재건축사업 조합장 뇌물혐의 피소
    • 입력 2017.02.17 (16:03)
    • 수정 2017.02.17 (16:12)
    인터넷 뉴스
서초구 재건축사업 조합장 뇌물혐의 피소
공사비 1,900억 원대의 서울 서초구 삼호가든 4차 재건축 사업의 조합원이 조합장을 비위 혐의로 고소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지난해 10월 삼호가든 재건축사업 조합원 17명이 뇌물수수와 업무상 배임,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위반 등의 혐의로 조합장 채 모 씨(52)를 고소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소장에는 채 씨가 용역업체 등에 금품을 받고, 이 중 일부를 임원들에게 백화점 상품권으로 지급했으며, 추가 용역계약을 체결하면서 조합원 총회를 거치지 않았고, 정관을 어기고 비상근임원 2명에게 급여를 지급했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경찰관계자는 "고소인과 피고소인 소환 조사를 모두 마쳤고, 뇌물 수수 혐의를 조사하기 위해 최근 채 씨의 계좌 내역을 확보해 자금 흐름을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조합장 채 모 씨는 KBS와의 전화 통화에서 고소장은 재건축 사업에 반발하는 일부 조합원이 꾸며낸 이야기로 모두 사실이 아니라며 혐의 내용을 강력히 부인했다.

이어 금품을 받았다는 주장은 모두 허위이고, 추가 용역계약 역시 총회 절차를 모두 밟았고, 비상근임원 2명에게는 지급한 일당 역시 적법한 절차를 거쳤다고 설명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