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이 시각 세월호…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영상] 이 시각…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3년 동안 깊은 바다에 잠겨있던 세월호가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재 세월호는...
시화호 터줏대감 수리부엉이 실종…범인은?
시화호 터줏대감 수리부엉이 실종…범인은?
날개를 편 수리부엉이, 양 끝 길이가 2m에 이릅니다. 독특한 깃털 구조를 갖춰 날 때 소리가 거의 없습니다. 어둠 속에서 소리 없이 접근하는...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7·80대 자매 주택서 숨진 채 발견…연탄가스 중독 추정
입력 2017.02.17 (16:43) | 수정 2017.02.17 (16:51) 인터넷 뉴스
7·80대 자매 주택서 숨진 채 발견…연탄가스 중독 추정
전남 화순의 한 주택에서 70대와 80대 자매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7일 오전 11시 40분쯤 전남 화순군 남면 양 모(82·여) 씨의 집 부엌에서 양 씨와 여동생(74)이 숨져 있는 것을 인근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당시 부엌 아궁이에서 연탄 한 장이 타고 있었다고 밝혔다. 또 부엌 환풍기는 고장 나 있었고, 창문 등은 추위를 막기 위해 비닐 등으로 밀봉돼 있었다.

근처에 사는 여동생은 평소 몸이 불편한 언니를 위해 자주 식사를 챙겨주고, 연탄도 갈아 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환기가 제대로 되지 않는 부엌에서 자매가 식사하려다 연탄가스에 중독돼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7·80대 자매 주택서 숨진 채 발견…연탄가스 중독 추정
    • 입력 2017.02.17 (16:43)
    • 수정 2017.02.17 (16:51)
    인터넷 뉴스
7·80대 자매 주택서 숨진 채 발견…연탄가스 중독 추정
전남 화순의 한 주택에서 70대와 80대 자매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7일 오전 11시 40분쯤 전남 화순군 남면 양 모(82·여) 씨의 집 부엌에서 양 씨와 여동생(74)이 숨져 있는 것을 인근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당시 부엌 아궁이에서 연탄 한 장이 타고 있었다고 밝혔다. 또 부엌 환풍기는 고장 나 있었고, 창문 등은 추위를 막기 위해 비닐 등으로 밀봉돼 있었다.

근처에 사는 여동생은 평소 몸이 불편한 언니를 위해 자주 식사를 챙겨주고, 연탄도 갈아 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환기가 제대로 되지 않는 부엌에서 자매가 식사하려다 연탄가스에 중독돼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