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삼성 “설비 투자 안하고 돈버는 애플 방식”으로
"장기적으로 애플처럼 설비 투자를 많이 하지 않고 돈을 잘 버는 사업 구조로 삼성을 바꿔 놓겠다.""삼성을 다음 세대로 넘겨 주기 위한 행위는...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서울, 강력 범죄 어디서 가장 많이 발생할까?
지난 2015년 한 해 동안 서울 자치구 중 살인·강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였다. 같은 해 화재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ISSUE
입력 2017.02.17 (16:52) | 수정 2017.02.17 (16:55) 인터넷 뉴스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중국 외교부는 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의 피살 사건을 계속 주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남을 돕던 백두혈통 인사가 가족과 탈북했다는 소문에 대해 김정남 사건을 언급하며 "우리는 말레이시아 측의 관련 입장과 최근 진전된 상황을 알고 있으며 계속해서 이 사건을 주목하겠다"고 답했다.

겅솽 대변인은 최룡해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중설에 대해서는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 입력 2017.02.17 (16:52)
    • 수정 2017.02.17 (16:55)
    인터넷 뉴스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중국 외교부는 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의 피살 사건을 계속 주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남을 돕던 백두혈통 인사가 가족과 탈북했다는 소문에 대해 김정남 사건을 언급하며 "우리는 말레이시아 측의 관련 입장과 최근 진전된 상황을 알고 있으며 계속해서 이 사건을 주목하겠다"고 답했다.

겅솽 대변인은 최룡해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중설에 대해서는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