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프랑스를 방문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마크롱 신임 프랑스 대통령의 '강렬 악수'가 주목을 받고 있다...
[취재후]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경찰, 12년 전 과속 과태료 10만 원 안 냈다며 계좌압류 통보직장인 김 씨는 최근 경찰청으로부터 주거래 계좌를 압류하겠다는 고지서 한 통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ISSUE
입력 2017.02.17 (16:52) | 수정 2017.02.17 (16:55) 인터넷 뉴스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중국 외교부는 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의 피살 사건을 계속 주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남을 돕던 백두혈통 인사가 가족과 탈북했다는 소문에 대해 김정남 사건을 언급하며 "우리는 말레이시아 측의 관련 입장과 최근 진전된 상황을 알고 있으며 계속해서 이 사건을 주목하겠다"고 답했다.

겅솽 대변인은 최룡해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중설에 대해서는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 입력 2017.02.17 (16:52)
    • 수정 2017.02.17 (16:55)
    인터넷 뉴스
中외교부 “김정남 피살 사건 계속 주목할 것”
중국 외교부는 북한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의 피살 사건을 계속 주목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김정남을 돕던 백두혈통 인사가 가족과 탈북했다는 소문에 대해 김정남 사건을 언급하며 "우리는 말레이시아 측의 관련 입장과 최근 진전된 상황을 알고 있으며 계속해서 이 사건을 주목하겠다"고 답했다.

겅솽 대변인은 최룡해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의 방중설에 대해서는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