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이 악물고 손이 하얗도록…트럼프-마크롱 ‘강렬 악수’
프랑스를 방문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마크롱 신임 프랑스 대통령의 '강렬 악수'가 주목을 받고 있다...
[취재후]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경찰, 12년 전 과속 과태료 10만 원 안 냈다며 계좌압류 통보직장인 김 씨는 최근 경찰청으로부터 주거래 계좌를 압류하겠다는 고지서 한 통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정남 부검서 외상흔적 없다”…첨단테러 ‘역력’
입력 2017.02.17 (16:57) | 수정 2017.02.17 (16:59) 인터넷 뉴스
“김정남 부검서 외상흔적 없다”…첨단테러 ‘역력’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의 시신에서 외상 흔적이 발견되지 않았다는 부검 소견이 추가로 알려졌다.

오늘 말레이시아 '더스타 온라인'에 따르면 사건에 정통한 한 소식통이 김정남의 얼굴에서 염산이나 황산처럼 테러에 자주 쓰이는 강한 산성물질으로 인한 화상 흔적도 발견되지 않았고, 일부 매체가 보도한 대로 독침이나 주삿바늘 자국 역시 없었다고 거듭 확인했다.

이 같은 부검 소견은 김정남의 사망을 자연적 원인에 따른 돌연사로 꾸미기 위해 첨단 수법이 사용됐을 가능성으로 읽히고 있다.

실제로 말레이시아 경찰은 애초 김정남 사망을 단순 변사로 보다가 김정남의 최후 진술에 타살 정황이 있다고 보고 추가 수사를 진행했다.

말레이시아 정보기관마저도 김정남을 살해한 수법에 비상한 관심을 내비치고 있다. '더스타'는 김정남을 숨지게 한 것으로 추정되는 독극물이 부검에서 채취한 샘플에 대한 화학 분석에서 발견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부검 결과 독극물이 검출되면 이번 암살의 배후일 가능성이 제기된 북한 정찰총국이 신경·독가스 등에 대해 얼마나 잘 아는지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지 범죄학자 순드라무르티는 독살의 경우 사망의 원인을 정확히 찾아내기란 쉽지 않은 일이라면서 이러한 사건은 증거가 결정적이지 않은 경우가 많아서 수사에 시간이 걸린다고 설명했다.

말레이시아 경찰은 앞서 김정남 암살 용의자로 체포한 두 명의 여성을 이날 사건 현장인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으로 데리고 가 범행 상황을 재현토록 하는 현장검증을 벌였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 “김정남 부검서 외상흔적 없다”…첨단테러 ‘역력’
    • 입력 2017.02.17 (16:57)
    • 수정 2017.02.17 (16:59)
    인터넷 뉴스
“김정남 부검서 외상흔적 없다”…첨단테러 ‘역력’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의 시신에서 외상 흔적이 발견되지 않았다는 부검 소견이 추가로 알려졌다.

오늘 말레이시아 '더스타 온라인'에 따르면 사건에 정통한 한 소식통이 김정남의 얼굴에서 염산이나 황산처럼 테러에 자주 쓰이는 강한 산성물질으로 인한 화상 흔적도 발견되지 않았고, 일부 매체가 보도한 대로 독침이나 주삿바늘 자국 역시 없었다고 거듭 확인했다.

이 같은 부검 소견은 김정남의 사망을 자연적 원인에 따른 돌연사로 꾸미기 위해 첨단 수법이 사용됐을 가능성으로 읽히고 있다.

실제로 말레이시아 경찰은 애초 김정남 사망을 단순 변사로 보다가 김정남의 최후 진술에 타살 정황이 있다고 보고 추가 수사를 진행했다.

말레이시아 정보기관마저도 김정남을 살해한 수법에 비상한 관심을 내비치고 있다. '더스타'는 김정남을 숨지게 한 것으로 추정되는 독극물이 부검에서 채취한 샘플에 대한 화학 분석에서 발견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부검 결과 독극물이 검출되면 이번 암살의 배후일 가능성이 제기된 북한 정찰총국이 신경·독가스 등에 대해 얼마나 잘 아는지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지 범죄학자 순드라무르티는 독살의 경우 사망의 원인을 정확히 찾아내기란 쉽지 않은 일이라면서 이러한 사건은 증거가 결정적이지 않은 경우가 많아서 수사에 시간이 걸린다고 설명했다.

말레이시아 경찰은 앞서 김정남 암살 용의자로 체포한 두 명의 여성을 이날 사건 현장인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으로 데리고 가 범행 상황을 재현토록 하는 현장검증을 벌였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