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정부 발표 못믿는 대한민국…‘에그포비아’ 자초한 정부
정부 발표 못믿는 대한민국…‘에그포비아’ 자초했다
#1. 8월 초유럽이 뒤집어졌다. 네덜란드에서 시작된 '살충제 달걀' 파동은 유럽 대부분 국가로...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한·중수교 25주년 “만만한 시장 아냐…경쟁력 높여야”
1992년 8월24일 우리나라의 이상옥 외무장관과 중국의 첸치천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만나 한·중 수교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재용 ‘구속’…내일 수감 후 첫 소환조사
입력 2017.02.17 (17:01) | 수정 2017.02.17 (17:35)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이재용 ‘구속’…내일 수감 후 첫 소환조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오늘 새벽 구속됐습니다.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대기업 총수가 구속된 건 처음입니다.

우병우 전 민정수석은 내일 오전 특검에 소환됩니다.

특검 사무실 연결합니다.

강병수 기자!

<질문>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사유는 뭡니까?

<답변>
네, 법원은 새롭게 구성된 범죄혐의 사실과 추가로 수집된 증거자료 등을 종합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은 어제 오전 10시 반부터 19시간에 걸친 심리 끝에 오늘 새벽 결정이 됐습니다.

삼성그룹 창사 이래 총수가 구속된 건 처음입니다.

'뇌물공여 공범' 혐의로 함께 구속영장이 청구됐던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의 영장은 기각됐습니다.

특검은 이번에 이 부회장에 대한 영장을 다시 청구하면서 기존의 뇌물공여 혐의 등에 범죄 수익 은닉 혐의와 국외 재산도피 혐의도 추가 적용했습니다.

이 부회장에 대한 영장이 발부되자 특검 내부적으로 크게 고무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통령 대면조사가 조만간 성사될 가능성도 높다는 관측도 나옵니다.

특검은 이르면 내일 이 부회장을 구속상태에서 처음으로 소환해 수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질문>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도 내일 특검에 출석하네요?

<답변>
네, 특검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전 민정수석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할 예정입니다.

우 전 수석에게는 직권남용과 직무유기 혐의 등이 적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 전 수석은 최순실 씨의 국정개입 의혹과 관련해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내사를 방해하고 이 전 감찰관의 해임을 주도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최 씨의 비리 행위를 제대로 예방하지 못하고 비리를 방조하거나 묵인했다는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특검은 우 전 수석이 지난해 문체부 국과장급 5명의 좌천성 인사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조사 할 계획입니다.

특검은 우 전 수석을 소환하기에 앞서 아들의 운전병 특혜와 관련해 백승석 경위를, 문체부 강압 인사와 관련해 김상률 전 교육문화수석비서관 등을 불러 조사를 마쳤습니다.

지금까지 대치동 특검사무실에서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 이재용 ‘구속’…내일 수감 후 첫 소환조사
    • 입력 2017.02.17 (17:01)
    • 수정 2017.02.17 (17:35)
    뉴스 5
이재용 ‘구속’…내일 수감 후 첫 소환조사
<앵커 멘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오늘 새벽 구속됐습니다.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대기업 총수가 구속된 건 처음입니다.

우병우 전 민정수석은 내일 오전 특검에 소환됩니다.

특검 사무실 연결합니다.

강병수 기자!

<질문>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사유는 뭡니까?

<답변>
네, 법원은 새롭게 구성된 범죄혐의 사실과 추가로 수집된 증거자료 등을 종합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은 어제 오전 10시 반부터 19시간에 걸친 심리 끝에 오늘 새벽 결정이 됐습니다.

삼성그룹 창사 이래 총수가 구속된 건 처음입니다.

'뇌물공여 공범' 혐의로 함께 구속영장이 청구됐던 박상진 삼성전자 사장의 영장은 기각됐습니다.

특검은 이번에 이 부회장에 대한 영장을 다시 청구하면서 기존의 뇌물공여 혐의 등에 범죄 수익 은닉 혐의와 국외 재산도피 혐의도 추가 적용했습니다.

이 부회장에 대한 영장이 발부되자 특검 내부적으로 크게 고무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통령 대면조사가 조만간 성사될 가능성도 높다는 관측도 나옵니다.

특검은 이르면 내일 이 부회장을 구속상태에서 처음으로 소환해 수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질문>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도 내일 특검에 출석하네요?

<답변>
네, 특검은 내일 오전 10시 우병우 전 민정수석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할 예정입니다.

우 전 수석에게는 직권남용과 직무유기 혐의 등이 적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 전 수석은 최순실 씨의 국정개입 의혹과 관련해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내사를 방해하고 이 전 감찰관의 해임을 주도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최 씨의 비리 행위를 제대로 예방하지 못하고 비리를 방조하거나 묵인했다는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특검은 우 전 수석이 지난해 문체부 국과장급 5명의 좌천성 인사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조사 할 계획입니다.

특검은 우 전 수석을 소환하기에 앞서 아들의 운전병 특혜와 관련해 백승석 경위를, 문체부 강압 인사와 관련해 김상률 전 교육문화수석비서관 등을 불러 조사를 마쳤습니다.

지금까지 대치동 특검사무실에서 KBS 뉴스 강병수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