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안철수 vs 박원순 내년 서울시장 맞붙나?
안철수 vs 박원순 내년 서울시장 맞붙나?
국민의당 전당대회 출마한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한 내년 지방선거 서울시장 차출론이 불거지면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박원순 서울시장과의 대결이...
[데이터]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살충제 달걀’ 49곳 확인…인터랙티브 그래프로
15일부터 18일까지(8월18일 09:00기준) 정부가 실시한 전수검사에서 살충제 성분이 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박 대통령 측 “충격적…뇌물죄 성립 여부 지켜봐야”
입력 2017.02.17 (17:03) | 수정 2017.02.17 (17:07)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박 대통령 측 “충격적…뇌물죄 성립 여부 지켜봐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박근혜 대통령 측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되자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박 대통령 측은 "미르·K 스포츠 재단 설립과 삼성 경영권 승계는 대가 관계가 없다"면서, "뇌물죄가 성립될지는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 측은 또 "탄핵 심판은 이 부회장 구속과는 별개로 헌법 위반 여부를 따지는 절차인 만큼 치열한 법리 논쟁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박 대통령 측 “충격적…뇌물죄 성립 여부 지켜봐야”
    • 입력 2017.02.17 (17:03)
    • 수정 2017.02.17 (17:07)
    뉴스 5
박 대통령 측 “충격적…뇌물죄 성립 여부 지켜봐야”
박근혜 대통령 측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되자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박 대통령 측은 "미르·K 스포츠 재단 설립과 삼성 경영권 승계는 대가 관계가 없다"면서, "뇌물죄가 성립될지는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 측은 또 "탄핵 심판은 이 부회장 구속과는 별개로 헌법 위반 여부를 따지는 절차인 만큼 치열한 법리 논쟁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