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용암초’로 개명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초’로 개명
 학교 이름 문제로 놀림을 받던 부산 기장군 기장읍의 '대변초등학교'의 이름이 내년부터...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검찰의 칼끝은?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칼끝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박원순 제압 문건'과 관련해 이명박 전 대통령을 명예훼손과 국정원법...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입력 2017.02.17 (18:10)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유럽의 탈북민 단체인 '유럽총연'과 '화조회'는 오늘 북한의 인권탄압과 관련, 성명을 내고 유럽연합(EU)이 북한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과 북한 자산 동결 등 강력한 대북 제재를 조속히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성명서에서 북한의 잇따른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 북한 소행으로 추정되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 등을 언급, "북한에 유입된 자금은 결과적으로 북한 독재정권 유지와 핵·미사일 개발에만 활용될 것"이라며 "북한이 핵 포기와 도발 중단, 인권 개선에 나서도록 강력한 대북제재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15, 16일 이틀간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AAS) 청사 앞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담 광장에서 잇따라 북한인권탄압을 규탄하는 행사를 했다.
  •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 입력 2017.02.17 (18:10)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유럽의 탈북민 단체인 '유럽총연'과 '화조회'는 오늘 북한의 인권탄압과 관련, 성명을 내고 유럽연합(EU)이 북한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과 북한 자산 동결 등 강력한 대북 제재를 조속히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성명서에서 북한의 잇따른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 북한 소행으로 추정되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 등을 언급, "북한에 유입된 자금은 결과적으로 북한 독재정권 유지와 핵·미사일 개발에만 활용될 것"이라며 "북한이 핵 포기와 도발 중단, 인권 개선에 나서도록 강력한 대북제재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15, 16일 이틀간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AAS) 청사 앞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담 광장에서 잇따라 북한인권탄압을 규탄하는 행사를 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