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설 선물’로 불티나게 말린 이것…‘게르마늄’ 열풍의 실체
‘설 선물’로 불티나게 팔린 이것 …‘게르마늄’ 열풍의 실체는?
시작은 '설 선물' 고민이었다. 부모님께 설에 드릴만 한 선물이 없을까. 어르신들 사이에 게르마늄...
‘감격도시’ 평창의 17일…최고의 순간 톱 5
“이 감동, 실화?” 17일의 평창 드라마…최고 명장면 톱5!
대한민국 선수단이 역대 동계올림픽 사상 최다 메달을 차지하는 신기록을 세웠다. '비인기종목'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입력 2017.02.17 (18:10)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유럽의 탈북민 단체인 '유럽총연'과 '화조회'는 오늘 북한의 인권탄압과 관련, 성명을 내고 유럽연합(EU)이 북한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과 북한 자산 동결 등 강력한 대북 제재를 조속히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성명서에서 북한의 잇따른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 북한 소행으로 추정되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 등을 언급, "북한에 유입된 자금은 결과적으로 북한 독재정권 유지와 핵·미사일 개발에만 활용될 것"이라며 "북한이 핵 포기와 도발 중단, 인권 개선에 나서도록 강력한 대북제재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15, 16일 이틀간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AAS) 청사 앞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담 광장에서 잇따라 북한인권탄압을 규탄하는 행사를 했다.
  •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 입력 2017.02.17 (18:10)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유럽 탈북민 단체 “EU, 北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해야”
유럽의 탈북민 단체인 '유럽총연'과 '화조회'는 오늘 북한의 인권탄압과 관련, 성명을 내고 유럽연합(EU)이 북한 해외노동자 송출 차단과 북한 자산 동결 등 강력한 대북 제재를 조속히 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성명서에서 북한의 잇따른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 북한 소행으로 추정되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 등을 언급, "북한에 유입된 자금은 결과적으로 북한 독재정권 유지와 핵·미사일 개발에만 활용될 것"이라며 "북한이 핵 포기와 도발 중단, 인권 개선에 나서도록 강력한 대북제재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15, 16일 이틀간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AAS) 청사 앞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담 광장에서 잇따라 북한인권탄압을 규탄하는 행사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