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김락겸 전략군 사령관, 6개월째 공개 행사에 불참
입력 2017.02.17 (18:25)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北김락겸 전략군 사령관, 6개월째 공개 행사에 불참
북한의 미사일 부대를 총괄하는 김락겸 전략군 사령관이 지난 15일 열린 북한군 육·해·공군 장병들의 충성 맹세 예식에 불참하는 등 6개월째 공개 석상에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김락겸이 혁명화 교육을 받거나 해임됐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통일부는 "김락겸 전략군 사령관이 15일 충성 맹세 예식에 불참했다"며 "지난해 9월 6일(보도시점 기준) 김정은이 전략군 화성포병부대들의 탄도미사일 발사훈련을 시찰할 당시 김정은을 영접한 후로 북한매체에 보도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대북소식통은 "김정은이 나오는 미사일 발사 현장에 보이지 않는다는 것은 전략군 사령관이라는 위치에 변화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지난 해 잇따른 무수단 미사일 발사 실패에 책임을 지고 혁명화 조치를 갔거나 아예 해임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 北김락겸 전략군 사령관, 6개월째 공개 행사에 불참
    • 입력 2017.02.17 (18:25)
    • 수정 2017.02.17 (18:46)
    인터넷 뉴스
北김락겸 전략군 사령관, 6개월째 공개 행사에 불참
북한의 미사일 부대를 총괄하는 김락겸 전략군 사령관이 지난 15일 열린 북한군 육·해·공군 장병들의 충성 맹세 예식에 불참하는 등 6개월째 공개 석상에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김락겸이 혁명화 교육을 받거나 해임됐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통일부는 "김락겸 전략군 사령관이 15일 충성 맹세 예식에 불참했다"며 "지난해 9월 6일(보도시점 기준) 김정은이 전략군 화성포병부대들의 탄도미사일 발사훈련을 시찰할 당시 김정은을 영접한 후로 북한매체에 보도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대북소식통은 "김정은이 나오는 미사일 발사 현장에 보이지 않는다는 것은 전략군 사령관이라는 위치에 변화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지난 해 잇따른 무수단 미사일 발사 실패에 책임을 지고 혁명화 조치를 갔거나 아예 해임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