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방탄차까지 지급…피습 소식에 애타는 가족들
"많이 놀라셨죠.. 우선 가족분들과 현지로 가봐야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과테말라에서 봉제공장을...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항공기 엔진에 동전 던진 할머니…“대형 참사 날 뻔”
중국에서 한 할머니가 비행기에 탑승하면서 항공 엔진에 동전을 던지는 바람에 자칫 대형 항공 사고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문수 “문재인·안희정, ‘정경유착’ 말할 양심 있나”
입력 2017.02.17 (18:45) | 수정 2017.02.17 (18:45) 인터넷 뉴스
김문수 “문재인·안희정, ‘정경유착’ 말할 양심 있나”
김문수 전 경기지사는 17일(오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된 이후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안희정 충남지사가 '정경유착을 뿌리 뽑아야 한다'고 언급한 데 대해 "이 분들 이런 말씀할 양심은 있냐"고 비판했다.

김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지난 2002년 대선 당시 노무현 후보 캠프에서는 안희정 씨를 통해 삼성그룹으로부터 수 십 억원의 불법선거자금을 받아 안희정씨가 2003년 12월 구속됐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전 지사는 이어 "삼성재벌 뭉칫돈까지 받아 감옥 갔다 온 사람이 무슨 목소리가 그리 높냐"면서 "대통령 하고 싶다면 먼저 자기 자신의 양심부터 살펴야 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 김문수 “문재인·안희정, ‘정경유착’ 말할 양심 있나”
    • 입력 2017.02.17 (18:45)
    • 수정 2017.02.17 (18:45)
    인터넷 뉴스
김문수 “문재인·안희정, ‘정경유착’ 말할 양심 있나”
김문수 전 경기지사는 17일(오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된 이후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안희정 충남지사가 '정경유착을 뿌리 뽑아야 한다'고 언급한 데 대해 "이 분들 이런 말씀할 양심은 있냐"고 비판했다.

김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지난 2002년 대선 당시 노무현 후보 캠프에서는 안희정 씨를 통해 삼성그룹으로부터 수 십 억원의 불법선거자금을 받아 안희정씨가 2003년 12월 구속됐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전 지사는 이어 "삼성재벌 뭉칫돈까지 받아 감옥 갔다 온 사람이 무슨 목소리가 그리 높냐"면서 "대통령 하고 싶다면 먼저 자기 자신의 양심부터 살펴야 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