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수면 내시경’ 40대女 또 사망…치명적 사고 피하려면
울산의 한 의원에서 수면내시경을 받은 40대 여성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제2의 정유라 막는다’…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강화
입력 2017.02.17 (19:25) | 수정 2017.02.17 (19:49)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제2의 정유라 막는다’…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강화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교육부가 제2의 정유라를 막기 위해 체육특기생들의 성적과 출석 관리를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기초학력이 미달할 경우, 대회 출전을 어렵게 하는 방안 등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김수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출석 일수 미달로 고등학교 졸업 취소 처분을 앞둔 정유라.

대회 출전 공문 대부분이 허위였고, 보충 학습을 받은 자료도 없어 교육 과정을 이수했다고 볼 수 없다는 게 서울 교육청의 판단입니다.

정 씨와 같은 특혜를 막기 위해 교육부가 체육특기생 학사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최저학력에 미치지 못할 경우 기초학력 프로그램을 의무적으로 이수하도록 하고, 일정 기준에 못 미치면 대회 출전을 못하게 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출석 관리도 강화됩니다.

학교장 재량이었던 경기 출전을 시도교육청에서 허가를 받도록 하고, 증빙 서류는 반드시 보관하도록 할 방침입니다.

다만, 체육계 일부에서는 경쟁이 심한 종목의 경우, 훈련과 학습을 병행하기 어렵다는 반발도 있습니다.

<녹취> 체육특기생(음성변조) : "7교시까지 수업 다 받고 그 다음에 나와서 (훈련은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두 시간 정도하고 남은 시간은 또 개인적으로 새벽에 나와서 운동을 하고 있어요."

교육부는 이달 말까지 학교와 체육계의 의견을 수렵해 올해 상반기 중에 '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가이드라인'도 마련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 ‘제2의 정유라 막는다’…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강화
    • 입력 2017.02.17 (19:25)
    • 수정 2017.02.17 (19:49)
    뉴스 7
‘제2의 정유라 막는다’…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강화
<앵커 멘트>

교육부가 제2의 정유라를 막기 위해 체육특기생들의 성적과 출석 관리를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기초학력이 미달할 경우, 대회 출전을 어렵게 하는 방안 등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김수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출석 일수 미달로 고등학교 졸업 취소 처분을 앞둔 정유라.

대회 출전 공문 대부분이 허위였고, 보충 학습을 받은 자료도 없어 교육 과정을 이수했다고 볼 수 없다는 게 서울 교육청의 판단입니다.

정 씨와 같은 특혜를 막기 위해 교육부가 체육특기생 학사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우선, 최저학력에 미치지 못할 경우 기초학력 프로그램을 의무적으로 이수하도록 하고, 일정 기준에 못 미치면 대회 출전을 못하게 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출석 관리도 강화됩니다.

학교장 재량이었던 경기 출전을 시도교육청에서 허가를 받도록 하고, 증빙 서류는 반드시 보관하도록 할 방침입니다.

다만, 체육계 일부에서는 경쟁이 심한 종목의 경우, 훈련과 학습을 병행하기 어렵다는 반발도 있습니다.

<녹취> 체육특기생(음성변조) : "7교시까지 수업 다 받고 그 다음에 나와서 (훈련은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두 시간 정도하고 남은 시간은 또 개인적으로 새벽에 나와서 운동을 하고 있어요."

교육부는 이달 말까지 학교와 체육계의 의견을 수렵해 올해 상반기 중에 '체육특기자 학사 관리 가이드라인'도 마련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