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용암초’로 개명
‘똥학교’ 놀림받던 대변초, 내년부터 ‘○○초’로 개명
 학교 이름 문제로 놀림을 받던 부산 기장군 기장읍의 '대변초등학교'의 이름이 내년부터...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검찰의 칼끝은?
MB로 향하는 ‘블랙리스트’ 피해자들의 분노…칼끝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박원순 제압 문건'과 관련해 이명박 전 대통령을 명예훼손과 국정원법...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40년 역사’ 한진해운 최종 파산 선고
입력 2017.02.17 (19:30) | 수정 2017.02.17 (19:38)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40년 역사’ 한진해운 최종 파산 선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우리나라 원양 해운업의 시초였던 한진해운이 창립 40년 만에 최종 파산했습니다.

서울중앙지법 파산6부는 한진해운에 파산 선고를 내리고 본격적인 파산 절차를 개시했습니다.

한진해운은 한때 국내 1위, 세계 7위까지 올랐지만, 2010년 이후 세계 해운시장 불황으로 적자가 계속됐고 채권단의 자금 지원까지 끊기자 지난해 8월 법정관리를 신청했습니다.
  • ‘40년 역사’ 한진해운 최종 파산 선고
    • 입력 2017.02.17 (19:30)
    • 수정 2017.02.17 (19:38)
    뉴스 7
‘40년 역사’ 한진해운 최종 파산 선고
우리나라 원양 해운업의 시초였던 한진해운이 창립 40년 만에 최종 파산했습니다.

서울중앙지법 파산6부는 한진해운에 파산 선고를 내리고 본격적인 파산 절차를 개시했습니다.

한진해운은 한때 국내 1위, 세계 7위까지 올랐지만, 2010년 이후 세계 해운시장 불황으로 적자가 계속됐고 채권단의 자금 지원까지 끊기자 지난해 8월 법정관리를 신청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